부영그룹 '제주부영호텔&리조트', 호텔업 최고 등급 '5성 등급' 획득

김충범 기자입력 : 2019-03-15 18:30
천혜의 자연환경 입지에 합리적 가격 갖춰

부영그룹은 '제주부영호텔&리조트'가 호텔업 최고 등급인 '5성 등급'을 획득했다고 15일 밝혔다.

제주부영호텔&리조트는 지난 7일 제주특별자치도관광협회에서 시행한 호텔 등급 심사에서 총 1000점(현장평가 700점, 암행평가 300점) 만점에 900점 이상을 받아 호텔업 최고 등급인 5성 등급을 받았다. 현재 호텔업 등급은 호텔서비스와 시설을 평가해 1~5성급으로 나뉜다.

이번 등급 심사에서 제주부영호텔&리조트는 편안하고 안락한 시설, 안정적인 고객 만족 서비스 제공, 객실 및 식음업장의 청결 시스템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관계자는 "제주부영호텔&리조트는 제주 앞바다가 한 눈에 보이는 전망과 최고 수준의 시설을 갖춘 럭셔리 호텔임에도 고객들에게 '착한 가격'으로 제공된다"며 "여기에 친절하고 차별화된 고객 서비스까지 갖췄다"고 설명했다.

지난 2015년 오픈한 제주부영호텔&리조트는 '제주 관광의 메카'인 중문단지에 262실 호텔과 187실 리조트로 구성돼 있다.

3개의 실내·외 수영장, 키즈 카페 등을 갖추고 있고, 1500여명을 수용할 수 있는 컨벤션 시설도 조성돼 있다.

서승윤 제주부영호텔&리조트 총지배인은 "엄격한 평가 기준에서 5성 등급을 획득한다는 것만으로 의미가 있다"면서 "이번 5성 등급 획득을 고객으로부터 부여받은 새로운 책무라 여기고, 앞으로 고객들에게 고품격 서비스를 제공하고 품질을 향상시키겠다"고 다짐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