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산성본부, 학교 밖 청소년 대상 '내일이룸학교' 직업훈련 참가자 모집

노승길 기자입력 : 2019-03-04 11:05
​생산성본부, 내일이룸학교 직업훈련 참가자 모집

[사진 = 한국생산성본부]


한국생산성본부는 학교 밖 청소년을 대상으로 맞춤형 직업훈련을 제공하는 내일이룸학교 2019년도 훈련기관 17개소를 선정, 각 훈련기관들을 통해 이달 말까지 직업훈련 참가자를 모집한다고 4일 밝혔다.

내일이룸학교는 여성가족부 주관 사업으로 비진학청소년ㆍ이주배경청소년 등 학교 밖 청소년(만15세~만24세)을 대상으로 맞춤형 직업훈련을 실시, 청소년의 성공적인 사회진출 및 경제적 자립을 지원한다.

생산성본부는 내일이룸학교 중앙운영기관으로 훈련기관 선정 등 내일이룸학교 운영 ·관리 전반을 담당한다.

훈련기관은 서울, 부산, 인천, 광주, 경기, 강원, 충남, 전북, 경북 등지의 17개소가 선정됐다.

이번에 선정된 훈련기관은 학교 밖 청소년의 특성과 수요를 반영해 일자리 연계형 훈련인 △문화관광 △드론 △조리사 △제과제빵 △미용 △간호조무 △기계가공 등의 교육을 진행한다. 특히 청소년한부모와 이주배경청소년을 대상으로 한 특화형 과정도 3개소에서 마련해 실질적인 직업훈련 기회를 제공한다.

내일이룸학교 참여를 희망하는 청소년은 '2019년 내일이룸학교 훈련기관'에 직접 신청하면 된다. 온라인, 오프라인 모두 가능하다.

훈련생으로 선발되면 직업훈련과 기숙사가 무료(기숙사를 보유한 경우)로 제공되며, 출석률에 따라 최대 월 30만원의 자립장려금을 지원받을 수 있다. 기숙사가 없는 경우에는 훈련생에게 월 10만원까지 교통비를 제공한다.

자세한 사항은 한국생산성본부 또는 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꿈드림에서 확인하면 된다.

이동규 생산성본부 융합교육본부장은 "생산성본부는 양질의 교육, 일자리 창출 등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4차 산업혁명 시대 환경 변화를 반영한 맞춤형 직업훈련 프로그램으로 학교 밖 청소년들의 성공적인 사회진입과 자립을 지원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