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요일부터 주담대 금리 조정… 잔액 기준 주담대 최대 4.88%

양성모 기자입력 : 2019-02-16 00:10
잔액기준 코픽스 금리 2bp 상승, 신규기준은 5bp하락

[사진=연합뉴스]


신규취급액기준 코픽스(COFIX, 자금조달비용지수)가 변동되면서 이와 연동되는 주식담보대출 금리도 월요일부터 조정이 이뤄진다.

은행연합회는 지난 15일 1월 신규취급액기준 코픽스 금리가 전월대비 0.05%포인트 하락한 1.99%라고 공시했다. 잔액기준 코픽스 금리는 2.01%로 전월대비 0.02%포인트 상승해 2%대에 들어섰다.

코픽스는 국내 8개 은행이 자금을 조달한 수신상품의 금리를 가중평균한 값이다. 대상에 은행이 실제 취급한 예·적금 금리가 포함돼 있어 예·적금 금리가 오르면 코픽스도 상승한다.

잔액 기준 코픽스는 일반적으로 시장금리 변동을 서서히 반영하고, 신규취급액 기준은 해당 월 신규로 조달한 자금을 대상으로 산출돼 금리 변동을 신속하게 반영한다.
 

[자료=은행연합회 ]


코픽스 금리가 변동되면서 월요일부터 이에 연동한 변동금리 주택담보대출 금리도 조정된다.

국민은행의 잔액 기준 주담대 금리는 3.36%~4.86%에서 3.38%~4.88%로 상승하고, 신규취급액 기준 주담대 금리는 3.26%~4.76%에서 3.21%~4.71%로 줄어든다. 다만 KB국민은행의 경우 고정금리도 전주 대비 0.03% 포인트 하락하면서 2.81%~4.31%를 기록한 만큼 고정금리 이용자는 앞으로도 늘어날 전망이다.

이외에도 신한은행의 잔액 기준 주담대 금리는 3.29%~4.64%에서 3.31%~4.66%로 오르는 반면 신규 기준은 3.39%~4.74%에서 3.34%~4.69%로 축소된다. 우리은행도 잔액 기준은 3.39%~4.39%에서 3.41%~4.41%로 오르며 신규는 3.44%~4.44%에서 3.39%~4.39%로 줄어든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