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 한국당 입당키로…심재철 "박근혜 탄핵 당할 때 뭘 했나"

김도형 기자입력 : 2019-01-12 15:12
심재철 "황교안 한국당 입당키로…무혈입성해 보수 되려 하나"

심재철 자유한국당 의원 [사진=연합뉴스]


황교안 전 국무총리가 자유한국당에 입당키로 하면서 전당대회 주자들의 견제가 시작되고 있다.

비박계-잔류파로 분류되는 심재철 의원은 12일 입장문을 내고 "박근혜 정권의 최대 수혜자인 황교안 전 총리는 박 전 대통령이 공격 당하고 탄핵소추 당할 때까지 어디서 무엇을 했느냐"고 물었다.

심 의원은 "정권의 2인자로서 박 전 대통령의 비극을 막기 위해 어떤 노력을 했는가? 문재인 정권이 들어서서 자유민주주의를 훼손하고 보수우파를 말살해 나갈 때 황 전 총리는 왜 맞서 싸우며 힘을 보태지 않았나"라고 비판했다.

심 의원은 "이제 간신히 탄핵프레임에서 벗어나 우리 당의 지지율이 회복에 접어들어 좌파 권력에 맞설만 해지자 무혈입성해 보스가 되려 한다는 따가운 시건은 느끼지 않는가"라며 "다시 탄핵 프레임이 덧칠해져 우파의 기사회생 노력에 부담이 될지 모른다고는 생각해보지 않았나"라고 했다.

심 의원은 "자리를 차지하기 위해서가 아니라 자유민주주의 사수를 위해 모든 것을 버리고 맨주먹으로 싸워나갈 각오가 돼 있는지 우리는 궁금하다"며 "악전고투의 정치판에서 사즉생의 결기는 있는지 당원들은 궁금하다"고 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