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일회계법인, 용산 드래곤즈와 '산타원정대' 봉사활동

이보미 기자입력 : 2018-12-06 18:40

[사진=삼일회계법인 제공. ]

삼일회계법인은 지난 5일 유엔이 제정한 '세계자원봉사자의 날'을 맞아 아모레퍼시픽, CJ CGV, HDC신라면세점, 숙명여자대학교 등 용산구에 위치한 조직과 자원봉사를 펼쳤다고 6일 밝혔다.

이들은 지난 3월 용산에 있는 기업과 기관, 학교를 모아 '용산드래곤즈(Dragons)' 모임을 결성했었다. 지역 사회의 문제를 함께 풀어가기 위해서다.

이날 용산드래곤즈 자원봉사자 100여 명은 용산구에 위치한 6개 아동복지시설의 어린이들에게 조금 이른 크리스마스 선물을 전달하기 위해 한자리에 모였다. 이번 '미리 크리스마스 산타 원정대'는 이 모임의 세 번째 활동이다.

용산역 광장에 집결한 100여 명의 '미리 크리스마스 산타 원정대'는 각 기업과 기관에서 준비한 학용품, 생활용품, 간식 등으로 아이들에게 전할 선물을 포장했다.

이후 산타 복장을 갖춘 봉사자들이 대중교통을 이용해 인근의 아동복지시설을 방문, 아이들과 함께 크리스마스 트리를 꾸미고, 준비한 선물을 전하며 서로 마음을 나누는 뜻깊은 시간을 가졌다.

용산드래곤즈 관계자는 "지역 사회의 문제를 해결하고, 발전을 위한 협력적 사회공헌 활동 모델로서 지역사회와 함께 하겠다"고 말했다.

용산드래곤즈는 이외에도 지난 3월 결성된 후 '게릴라 가드닝', '미스터리 나눔 버스' 등 봉사 활동을 진행해왔다.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아주경제 고용·노동 포럼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