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래소 노조 '시감위원장 낙하산 인사 중단' 촉구

김부원 기자입력 : 2018-12-04 18:27
한국거래소 노조가 시장감시위원장 낙하산 인사를 중단하라고 촉구했다. 

4일 노조는 성명을 통해 "금융위원회는 낙하산 인사를 중단하고 시감위의 독립성을 보장하라"고 밝혔다. 새 시감위원장 후보로 송준상 금융위 상임위원이 거론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노조는 "거래소 출범 이후 14년, 모두 4명의 낙하산이 시감위원장을 거쳐 갔고 이번에는 금융위 상임위원이 내정된 것으로 전해진다"고 주장했다.

이어 "시감위원장은 다른 상임이사와 달리 시감위원회가 추천하는데 시감위원이 누구인지, 후보 풀은 어디에서 오는지, 어떤 절차로 심사하는지, 추천 대상은 누구인지, 왜 공개할 수 없는지조차 비밀"이라고 지적했다.

불공정거래 방지를 책임지는 시감위가 투명하지 않게 운영되고 있다는 게 노조의 지적이다.

노조는 "투명한 절차에 따라 시감위원장을 추천해야 한다"며 "정부는 사회적 검증을 거쳐 이해 상충 없는 독립·전문적인 시감위원장을 선임하라"고 강조했다.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