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연 “혁신성장 의미있는 성과 있어…규제개혁 좋은 모멘텀 만들었다”

현상철 기자입력 : 2018-11-07 16:26
“혁신성장은 결국 민간‧기업‧시장에서 나와야” 혁신성장, 소득주도성장처럼 시간 걸리는 일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연합뉴스]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7일 혁신성장에 대해 “상당히 의미 있는 성과가 있었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김 부총리는 이날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에 참석해 혁신성장 성과에 대해 자유한국당 함진규 의원이 질의를 하자 “혁신성장은 결국 민간과 기업, 시장에서 나와야 한다”며 “이를 위해 (혁신성장)생태계 조성, 분위기를 만드는 측면에서 올해 상반기 창업기업 수, 규제개혁에 있어서는 아직 만족스럽지는 않지만 좋은 모멘텀을 만들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김 부총리는 “다만, 소득주도성장과 마찬가지로 혁신성장도 시간이 걸리는 일”이라며 “시장과 민간에서 동기부여가 되면서 자생적으로 나와야 하는데, 정부가 어떻게 생태계를 만들어주고 일관된 정책으로 뒷받침해주냐에 따라 크게 좌우되기 때문에 시간이 걸릴 것”이라고 했다.

이어 “(혁신성장은)지난 1년여 동안 의미 있는 변화가 있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능력을 제대로 발휘하지 못한 가운데 교체설이 나오고 있다는 함 의원의 질의에 김 부총리는 “아쉽게 느꼈다면 제 능력이 부족한 탓”이라며 “나름대로 능력 발휘와 최선을 다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는 “어떤 상황이 생겨도 예산은 제 책임 하에서 마무리하겠다”고 덧붙였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