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사 16주년, 창간 11주년 아주경제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한수원, 경주 사회복지시설에 태양광발전설비 지원

(경주) 최주호 기자입력 : 2018-10-24 04:18수정 : 2018-10-24 04:18
한국에너지재단과 태양광발전설비 지원 협약식 가져

협약식에 참석한 이인식 한수원 기획본부장(오른쪽)과 우중본 한국에너지재단 사무총장(왼쪽). [사진=한국수력원자력 제공]


한국수력원자력(이하 ‘한수원’)은 23일 경주에서 한국에너지재단과 ‘경주 사회복지시설 태양광발전설비 지원 업무 협약식’을 체결하고 기부금 1억5000만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경주 사회복지시설 태양광발전설비 지원 사업’은 경주지역 내 노인, 장애인, 아동 등이 24시간 거주하는 생활복지시설 중 연료비 부담이 커 에너지 비용 절감이 시급한 곳을 발굴해 9kW 이내의 태양광발전설비를 설치해 줌으로써 에너지비용 절감을 통한 에너지 복지향상에 기여하고자 추진됐다.

이 사업을 통해 경주지역 사회복지시설에 총 60kW의 태양광발전설비가 지원된다. 한 시설 당 9kW의 태양광발전설비를 설치할 경우 월 9만6000원(연간 115만원)의 에너지비용 절감효과를 거둘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태양광발전설비 인버터에는 지진과 화재를 감지하는 센서를 탑재해 설비를 보다 안전하게 운영할 예정이다.

이번 사업에서 한수원은 사업추진에 필요한 재원을 지급하고, 한국에너지재단은 사회복지시설 발굴, 발전설비 설치·관리 등의 업무를 진행하게 된다.

이인식 한수원 기획본부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에너지빈곤층의 문제를 해결하고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게 되어 보람 있다”며, “신재생에너지인 태양광발전설비의 적극적 보급을 통한 기후변화의 선제적 대응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