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428556시간전

미국 시애틀을 사로잡은 고향의 맛, '횡성군 가공식품 특판전' 인기

(횡성)박범천 기자입력 : 2018-10-21 00:25수정 : 2018-10-21 00:49
18~29일까지 횡성군 중소기업 가공식품 특판전 열려

미국 시애틀에서 지난 18일 열린 횡성군 중소기업 가공식품 특판전 개막식 모습 [사진=횡성군 제공]


강원 횡성군 중소기업 가공식품 특판전이 지난 18일부터 29일까지 미국 시애틀에서 개최된다.

20일 군은 중소기업 가공식품의 세계화 진출을 위해 미국 시애틀에서 열리는 특판 행사를 마련했다며, 지역의 안전하고 건강한 먹거리를 할인된 가격에 교민들에게 직접 판매하는 판촉 행사를 통해 고향의 맛과 우수성을 홍보하겠다고 밝혔다.

참가 제품은 횡성지역에서 재배·가공한 간편식인 엔초이스의 곡물가공식품과 청아굿푸드 종합반찬, 웰빙가든 쌀국수, 밀원 안흥찐빵, 예향식품 떡류, 산골농장 도라지청, 청태산농장 유기농 잼류, 전통장류가공 공장 선식, 산내마을, 참살이물산 황태포, 횡성푸드 더덕고추장 등 11개 업체의 제품들이다. 
 

지난 18일 이병한 횡성부군수는 횡성군과 군 가공식품수출협의회, 시애틀강원향우회가 협력해 미주시장에서의 지속적인 소비 촉진과 수출 증대를 위해 노력하자는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지역 생산제품의 우수성을 홍보했다. [사진=횡성군 제공]


앞서 횡성군과 지역의 가공식품 수출협의회는 2015년 미국 LA를 비롯해 2016년 뉴욕·LA, 2017년 LA·택사스·캘리포니아·애틀란타·버지니아·뉴욕 등을 찾아 특판행사를 개최한 바 있다. 올해는 애틀란타, 시카고에 이어 시애틀에서 세 번째 특판행사를 갖고 12월 플로리다 특판전을 진행해 중소기업 우수제품의 세계시장 진출 확대를 추진할 방침이다.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