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백군기 용인시장, 기흥호수서 현장 관리자 회의 주재

(용인)김문기 기자입력 : 2018-10-15 18:59수정 : 2018-10-15 18:59

백군기 시장(앞줄 가운데)이 현장회의 후 직원들과 함께하고 있다 [사진=용인시 제공]


백군기 용인시장은 15일 기흥호수공원 옆 진위·신갈천 비점오염저감사업 현장 사무실에서 3개구 구청장과 31개 읍면동장 등을 대상으로 지역상황 파악을 위한 현장회의를 주재했다.

이날 회의는 시가 중점적으로 추진 중인 수질개선사업과 각 지역현안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고 다양한 시각에서 대안을 강구하기 위한 것이다.

회의는 △용인도시공사의 비점오염 저감시설 건설공사 △한국농어촌공사의 기흥호수 준설 등 저수지 내 수질개선사업 △시의 기흥‧구갈 레스피아 개량사업 등 기흥호수 수질개선 관련 사업들과 각 읍면동 현안보고 순으로 진행됐다.

이날 기흥호수의 수질을 안정적 관리를 위한 저수지 내 수질개선과 저수지 밖 오염원 관리를 위한 다양한 방안이 논의됐다.

백 시장은 농어촌공사 측에 저수지 준설 시 수질이 오염되지 않도록 철저히 대비해줄 것을 주문했다. 또 각 읍면동장에 대해선 이동저수지를 비롯한 관내 저수지나 산 등 지역별 특징이나 장점을 최대한 활용해 시의 발전방안을 제시해줄 것을 당부했다.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