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국제유가] 노르웨이 유전 파업 등 수급 우려에 소폭 상승

윤은숙 기자입력 : 2018-07-14 07:43수정 : 2018-07-14 07:43

[사진=연합/로이터]


무역전쟁 우려로 급락했던 국제유가는 13일(현지시간) 수급 불안 우려로 소폭 상승했다.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8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전날보다 배럴당 1.0%(0.68달러) 오른 71.01달러를 기록했다, 

런던 ICE 선물거래소의 9월물 브렌트유도 비슷한 시각 배럴당 0.83%(0.62달러) 상승한 75.07달러 선에서 움직이고 있다. 

미국과 중국 간의 무역전쟁 우려로 지난 11일 5% 급락했던 국제유가는 이날 노르웨이와 이라크 유전 근로자들의 파업 소식이 전해지면서 오름세를 보였다. 이번 주 국제 유가는 3.8% 떨어졌다. 

달러 강세로 국제 금값은 하락했다, 이날 뉴욕상품거래소(COMEX)에서 8월 인도분 금값은 전날보다 온스당 0.1% 떨어진 1,245.50달러를 기록했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