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방송 3사 출구조사] 국회의원 재보선, 민주 10곳·한국 1곳 승리…제천·단양 경합

서민지 기자입력 : 2018-06-13 19:10수정 : 2018-06-13 19:10
민주, 제천·단양에서도 이기면 후보 낸 전 지역 '승리' 한국, 김천 단 한 곳 우위로 두 당간 격차 벌어질 듯
지상파 방송 3사가 6·13 지방선거와 같이 전국 12곳에서 진행된 국회의원 재보선 출구조사를 한 결과 더불어민주당이 10곳에서, 자유한국당이 1곳에서 각각 이기는 것으로 파악됐다. 단, 충북 제천·단양의 경우 경합 지역으로 분류됐다.

KBS, MBC, SBS 등 지상파 방송 3사는 13일 오후 6시 투표 종료와 함께 이 같은 출구조사 결과를 일제히 보도했다. 만약 민주당이 제천·단양에서도 이길 경우 이번 국회의원 재보선에 후보를 낸 전 지역에서 승리하게 된다. 민주당은 경북 김천을 제외한 총 11곳 재보선 지역에 후보를 냈다.

민주당 후보가 다른 당 후보들을 크게 앞선 것으로 조사된 지역은 △서울 송파을 최재성(57.2%) △서울 노원병 김성환(60.9%) △부산 해운대을 윤준호(54.4%) △인천 남동갑 맹성규(65.9%) △경남 김해을 김정호(68.5%) △울산 북구 이상헌(52.2%) △충남 천안갑 이규희(56.8%) △충남 천안병 윤일규(65.9%) △광주 서구갑 송갑석(85.1%) 후보 △전남 영암·무안·신안 서삼석(72.4%) 등이다.

경북 김천의 경우 한국당 송언석 후보가 55.1%의 지지를 받아 승리가 예상됐다. 

충북 제천·단양은 민주당 이후삼 후보가 47.6%, 한국당 엄태영 후보가 45.7% 오차범위 내 박빙으로 개표 결과를 지켜봐야 하는 상황이다.

한편, 현재 민주당 의석은 119석으로 이번 선거에서 11곳에서 승리할 경우 경우 130석으로 원내 몸집을 불리게 된다. 반면 한국당은 현재 112석에서 1석만 추가하게 돼 두 당간 격차가 이전보다 더 커질 전망이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아주TV 구독자 3만 돌파 이벤트
당신의 콘텐츠에 투표하세요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