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스팅] 배우 송유현, '마더' 캐스팅 확정…예나 담임선생님 예은 役

김아름 기자입력 : 2018-01-16 09:03

[사진=C9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송유현이 tvN 새 수목드라마 ‘마더’에 캐스팅 됐다.

16일 소속사 C9엔터테인먼트는 ‘송유현이 드라마 ’마더‘ 출연을 확정짓고 촬영을 진행중“이라고 밝혔다.

'마더'는 차가운 선생님(이보영 분)과 엄마에게 버림받은 8살 여자 아이(허율 분)의 진짜 모녀가 되기 위한 가짜 모녀의 모녀로맨스.

송유현은 극중 혜나(허율 분)의 담임선생님 ‘예은’역을 맡아 이보영 허율과 호흡을 맞춘다.

송유현이 연기하는 ‘예은’은 혜나가 가정에서 방치되고 있는 것을 제일 먼저 발견하고 혜나를 돕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열혈 선생님. 혜나를 진심으로 걱정하며 수진(이보영 분)을 돕는 든든한 조력자로 활약하며 극을 풍성하게 채울 예정이다.

연극 ‘클로저’ ‘취미의방’ ‘웨딩스캔들’ 등 수많은 무대를 통해 개성 넘치는 연기로 주목을 받은 이후 연극무대를 넘어 스크린과 브라운관까지 진출한 송유현은 현재 KBS1 일일드라마 ‘미워도 사랑해’에서 지니어스 화장품의 뷰티사업부 실장 ‘구종희’역을 맡아 프로페셔널한 커리어우먼의 걸크러시 매력을 뽐내며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한편, tvN 새 수목드라마 ‘마더’는 '슬기로운 감빵생활' 후속으로 오는 24일 오후 9시 30분 첫 방송될 예정이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