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브라보마이라이프 정유미, 강지섭과 현우 저울질 ‘스톱’ 선언

장윤정 기자입력 : 2017-12-16 13:46수정 : 2017-12-16 13:46
절대 포기안하는 ‘강지섭’ vs 쉽게 물러서는 ‘현우’

[사진= SBS 제공 ]


강지섭과 현우, 두 남자 사이에서 갈등했던 ‘브라보 마이 라이프’ 정유미가 연애 포기 선언을 한다.

SBS 특별기획 ‘브라보 마이 라이프(정지우 극본, 정효 연출)’ 16일 방송에서는 하도나(정유미)의 연애 갈등, 모녀 갈등이 극대화되면서 흥미를 더할 전망이다. 제작진은 하도나가 설도현(강지섭)과 범우(현우) 앞에서 “더 이상 지켜보는 것도, 저울질 하는 것도 안하겠습니다!”라고 연애 포기를 선언하는 장면을 예고해 궁금증을 불러 일으키고 있다.

앞서 하도나는 두 남자의 적극적인 애정 공세에 공평하게 자신의 마음이 어느 쪽에 끌릴지 스스로 지켜보겠다고 했다. 실제로 협박 편지로 위험에 노출되자 설도현과 현우가 번갈아 가며 집까지 데려다주는 등 하도나는 두 남자의 호위와 애정을 한몸에 받으며 서서히 사랑에 눈을 뜨는 찰나였다. 갑작스런 도나의 선언에 설도현은 “거기가 낭떠러지고, 백미터가 넘는 담장이라고 해도 전 포기하지 않을 겁니다”라며 끝까지 직진할 것을 다짐할 예정이다. 반면, 범우는 의외로 “이번 경쟁에서 저는 물러서겠습니다”라고 순순히 포기할 것으로 보여 도나와 범우, 두 사람의 심경 변화 사연에 관심이 증폭되고 있다.

한편, 하도나는 라라(도지원)와 갈등도 극대화 될 예정이다. 화임은 ‘라라가 조카인 신동우(연정훈) 감독의 마음을 뒤흔들어 놓았다’며 하도나 앞에서 폭언과 망신을 줌으로써 그 파장이 커질 것으로 보인다. 이로 인해 라라는 이제서야 겨우 도나와 한집에서 살며 정을 붙이려고 하는 순간, 돌이킬 수 없는 모녀 갈등의 늪에 빠지게 된다. 특히, 도나가 라라에게 “난 당신이 정말 싫어요”라고 울먹이며 말하는 장면이 예고편에 공개돼 그녀의 고민과 갈등은 갈수록 깊어질 전망이다.

서서히 풀릴 것 같던 하도나와 라라, 모녀의 갈등이 재점화되면서 궁금증을 가져오는 ‘브라보 마이 라이프’는 16일(토) 저녁 8시 55분 4회 연속 방송된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아주TV 구독자 3만 돌파 이벤트
당신의 콘텐츠에 투표하세요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