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VIEWS 아주경제 - 아주 잘 정리된 디지털리더 경제신문

검색
5개국어 서비스
실시간속보

남궁영 충남행정부지사, 내년도 국비 확보 잰걸음

(내포)허희만 기자입력 : 2017-11-16 21:54수정 : 2017-11-16 21:54
- 14일 도지사에 이어 16일 국회 방문…도 현안사업 증액 건의

남궁영 충남도 행정부지사(사진왼쪽), 어기구 국회의원(사진오른쪽) 국회 방문, 도 현안사업 증액을 건의하고있다[사진=충남도제공]



 남궁영 충남도 행정부지사가 16일 국회를 찾아 충남도 현안사업 추진을 위한 국비 확보에 총력을 기울인다.

 남궁 부지사는 이날 오후 국회로 상경, 예결위원장인 백재현 의원과 예결소위 위원인 어기구 의원, 자유한국당 간사 김도읍 의원, 국민의당 간사 황주홍 의원 및 기재부 관계자를 만나 도내 주요 현안 해결을 위한 국비 증액에 관심과 협조를 당부했다.

 이 자리에서 남궁 부지사는 장항선 복선전철 예타 통과 및 실시설계비 50억원 과 옛 도청사 국가매입 80억 등 52개 주요 현안사업을 설명하고 7438억 원 규모의 국비 지원을 요청했다.

 특히 남궁 부지사는 복지 중심 예산편성 분위기 속에서도 SOC 사업의 일자리 창출효과와 사업 추진 필요성을 강조하며 국비 증액을 건의했다.

 이번 남궁 부지사의 방문에 이어서는 오는 21일 안희정 지사가 국회를 찾아 국비 확보전에 힘을 보탤 계획이다.

 도 관계자는 “정부안에 반영되지 못한 사업과 추가로 증액돼야 할 사업으로 나눠 충남도 현안 사업의 반영 필요성을 설명할 계획”이라며 “남은 기간 내년도 정부예산 확보를 위해 도의 모든 역량을 집중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도는 주요 증액사업 52건에 대한 국비 확보를 위해 여의도에 상주 캠프를 꾸리고 국회일정에 맞춰 긴밀히 대응하는 한편, 안희정 지사를 비롯한 도 지휘부가 교대로 상경, 국비 확보전에 공을 들이고 있다.

네티즌 의견

0개의 의견이 등록되어 있습니다.
0자 / 300자
아주TV 구독자 3만 돌파 이벤트
당신의 콘텐츠에 투표하세요
뉴스스탠드에서 아주경제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