못된고양이, 안전성 인증 획득 정품 휴대용 선풍기 선별 입점

입력 : 2017-05-22 18:30

[사진=못된고양이 제공]


아주경제 김온유 기자 = 못된고양이는 안전성 인증을 받은 정품 휴대용 선풍기를 선별해 입점시켰다고 22일 밝혔다.

못된고양이의 휴대용 선풍기는 전파 확인 인증서 및 안전 확인 증명서 등 각종 안전 인증 외에도 책임보험에 가입된 상품들이다.

또 1200~1600mAh의 배터리를 적용한 일반적인 휴대용 선풍기와 달리 2000mAh의 고용량 배터리를 사용해 보다 오랜 시간 동안 사용할 수 있다. 못된고양이의 휴대용 선풍기는 현재까지 약 15만개가 출고됐다. 

못된고양이 관계자는 “무더운 날씨로 휴대용 미니 선풍기 수요가 급증하고 있는 가운데 미인증 불량 제품들로 인해 피해 사례가 늘고 있다며 "제품 안전성에 각별히 신경을 쓰고 있다”고 말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