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손보, 주행거리 따라 최대 35% 할인 특약 출시

입력 : 2016-05-31 15:24

[사진=한화손해보험 제공]

아주경제 한지연 기자 = 한화손해보험은 연평균 차량 주행거리가 1만km이하인 고객들에게 보험 가입과 만기시 두 번 보험료를 할인해주는 ‘에코(ECO) 마일리지 할인형 특약’를 개발, 다음달 1일부터 판매한다고 31일 밝혔다.

이번 상품은 자동차보험 가입 전 연평균 주행거리가 1만km 이하일 경우 최대 10%를 할인해준다. 보험기간이 만료되었을 때에도 연간 주행거리에 따라 또 한 번 보험료를 할인해주는 점이 특징이다.

상품에 가입할 경우 ‘마일리지 후정산 특약’에도 자동으로 가입되며, 보험기간 만료 시 연간 주행거리에 따른 추가 할인을 받을 수 있다. 두 특약의 할인율을 합치면 최대 35%다. 

김영준 자동차보험부문장은 “주행거리가 적은 고객들의 손해율이 낮아 마일리지 할인폭도 최대 35%까지 확대했다”며 “두 번의 할인 제공으로 고객들이 차량 운행량을 줄일 수 있도록 유도해 환경오염으로 인한 사회적 비용도 감소시키겠다”고 말했다. 

이 상품은 7월 1일 이후 자동차보험이 개시되는 계약부터 적용하며, 6월 1일부터 판매한다.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