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브이엔터테인먼트 제공 ]


아주경제 장윤정 기자 = Mnet ‘슈퍼스타K7’에서 심사위원 윤종신 등의 극찬을 받으며 밴드의 저력을 보여줬던 리플렉스(Reflex)가 데뷔 3년 만에 첫 정규앨범을 발표한다.

리플렉스 소속사 V-엔터테인먼트는 15일 “리플렉스가 3년간 준비한 정규 2월 중 발매되며 오는 21일 ‘불’을 선공개한다”고 밝혔다. 리플렉스는 지난해 ‘슈퍼스타K7’에 출연, 심사위원 윤종신으로부터 “밴드 씬의 진화다. 당장이라도 레코딩하고 싶다”고 극찬을 받은 팀이다. 또 다른 심사위원 성시경도 “서로 바라보지 않아도 같이 느끼는 듯한 합”이라고 심사평을 남긴 등 매회 인상적인 무대를 펼쳤다.

리플렉스는 2012년 12월 싱글앨범으로 데뷔 이후 2014년 펜타포트 슈퍼루키 선정, 지난해 일본 데드 팝 페스티벌(Dead pop Festival) 카오스 스테이지 오디션 본선 진출 등 국내는 물론 일본에서까지 크게 주목하는 밴드다. 특히 홍대클럽과 대형 페스티벌까지 한해 100회 가량 무대에 올라 ‘가장 많은 라이브를 소화하는 팀’으로 단연 두각을 드러내왔다.

21일 발매되는 ‘불’은 음악팬들이 기대하는 가장 리플렉스다운 사운드를 들려줄 수 있는 곡으로 준비했다. ‘불’은 팝과 펑크, R&B 적 요소가 결합된 하이브리드 록 장르의 곡으로 리플렉스의 에너지와 세련된 스타일을 만끽하기 충분한 곡이다. ‘불’은 무대에서 공연을 반복하며 다듬고 완성한 리플렉스의 기존 노래들과 달리 오로지 스튜디오에서만 정교한 녹음과정을 통해 탄생한 곡이기도 하다.

V-엔터테인먼트는 “밴드 고유의 에너지를 지키며 보편적으로 어필할 수 있는 세련된 사운드를 기대해도 좋다”며 “음악팬들의 다양한 음악적 기대를 저버리지 않는 앨범이 될 것”이라고 자신감을 전혔다.

한편 리플렉스는 조규현(보컬&기타), 홍석원(기타), 변형우(베이스), 신동연(드럼)으로 구성된 4인조 밴드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