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삼 전 대통령 서거] 김종필 "YS, 신념의 지도자, 영원히 기억될 분"

입력 : 2015-11-22 10:26

김종필 전 총리가 22일 서울 종로구 서울대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고 김영삼 전 대통령 빈소에서 조문한 뒤 김 전 대통령 차남 김현철 씨를 위로하고 있다.[사진=사진공동취재단]


아주경제 석유선 기자 = 김종필 전 국무총리는 22일 김영삼(YS) 전 대통령의 서거에 대해 "신념의 지도자로서 국민 가슴에 영원히 기억될 분"이라고 말했다.

과거 김 전 대통령, 김대중 전 대통령과 함께 '3金 시대'의 한 축이었고, 경쟁과 협력의 관계를 유지해온 김 전 총리는 이날 오전 서울대 병원에 마련된 김 전 대통령 빈소에 휠체어를 탄 채 조문을 한 뒤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밝혔다.

김 전 총리는 "더 살아있으면 좋았는데 애석하기 짝이 없다"고 안타까움을 표했다. 

김영삼 전 대통령은 이날 오전 0시22분께 서울대병원 중환자실에서 치료를 받던 중 폐혈증과 급성심부전증으로 인해 서거했다. 향년 88세.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