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맥스·코오롱베니트, '국내 SW 시장 활성화위해 맞손'

입력 : 2014-05-27 08:59
영업, 제품, 기술지원 체계 공유 및 상호 마케팅 등 비즈니스 전 과정 긴밀한 협력 약속

티맥스소프트와 코오롱베니트는 27일 과천에 위치한 코오롱베니트 본사에서 상호협력을 위한 MOU를 체결하고 영업 및 제품, 기술지원, 마케팅 등에 대한 긴밀한 협력을 약속했다.


아주경제 장윤정 기자 = 국내 기업용 시스템 소프트웨어 기업인 티맥스소프트와 코오롱그룹 IT서비스 전문기업인 코오롱베니트가 국내 소프트웨어 시장 활성화를 위해 상호협력에 나선다.

티맥스소프트(대표 남정곤)와 코오롱그룹 IT서비스 전문기업 코오롱베니트(대표 이호선)는 과천에 위치한 코오롱베니트 본사에서 국내 소프트웨어 산업 및 양사 공동 발전을 위한 전략적 제휴를 체결하고 양해각서(MOU)를 교환했다고 27일 밝혔다.

양사는 미들웨어, 시스템 모니터링 등의 사업영역에서 양사의 협력관계를 넓혀나가기로 합의했다. 이를 위해 각 사가 보유하고 있는 영업, 제품, 기술지원 체계의 노하우를 공동 활용하는 한편, 마케팅 등 대내외 비즈니스에 긴밀하게 협력해 나갈 예정이다.

또한 각 사가 보유한 솔루션 및 서비스에 대한 적극적인 교육과 함께 해당 비즈니스의 신사업 모델 발굴 및 마케팅, 영업, 구축사업 등의 분야에서 실질적인 상호협력 방안을 마련하고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이호선 코오롱베니트 대표는 “최근 코오롱베니트는 다양한 SW 기업과 협력을 확대하며 국산 SW 기업과의 상생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며, “이번 MOU 체결을 통해 국내 대표 시스템 소프트웨어 기업인 티맥스소프트와 함께 다각적인 사업 시너지를 모색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2019GGG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