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니애폴리스 아파트 화재 14명 부상

입력 : 2014-01-02 06:57
아주경제 워싱턴 특파원 홍가온 기자 =새해 첫날인 1일(현지시간) 미국 미네소타주 미니애폴리스의 한 아파트에서 화재가 발새으, 14명이 다쳤으며 이 중 6명은 중태다.

지역 소방당국은 이날 강추위와 강력한 불길 때문에 화재 진압과 부상자 구조에 어려움을 겪었다고 밝혔다.

특히 존 프루텔 미니애폴리스 소방국장은 "해당 지역 소방관들은 혹독한 겨울 날씨에도 잘 적응이 되어 있지만 소방관들이 동상에 걸리는 것을 막기 위해 가능한 한 자주 순환투입했다"고 말했다.

부상자 대부분은 화상을 입었으며 일부는 유리창 밖으로 뛰어내리거나 탈출하다 건물에서 떨어졌다고 병원측은 밝혔다.

이번 화재로 3층짜리 아파트 건물은 모두 소실됐으며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과 피해상황을 조사중이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