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웨이? 삼성?" 두번 접는 '트리폴드폰' 출시 임박...폴더블폰 대전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정윤영 수습기자
입력 2024-02-13 13:44
    도구모음
  • AI 기사요약
  • * AI기술로 자동 요약된 내용입니다. 전체 맥락과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 전체를 보시길 권장합니다

    올해 폴더블폰 시장 경쟁이 더욱 치열해질 전망이다.

    화웨이 등 중국업체들이 디스플레이를 안팎으로 2번 접을 수 있는 '트리폴드(Tri-Fold) 폰'을 출신한다는 전망이 나오고 있는 가운데 폴더블폰 시장을 주도하는 삼성이 이에 앞서 트리폴드 제품을 선보일 것이라는 예측이 나온다.

    지난 6일 중국 정보기술(IT) 전문매체 마이드라이버스는 "화웨이가 2번 접는 형태의 트리폴드폰을 개발 중이고, 이르면 올해 2분기에 출시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 글자크기 설정
  • 화웨이, 개발 중..."삼성은 이미 기술력 갖춰"

  • 폴더블폰 출하량 전년비 43%↑...1830만대 판매

CES 2022 삼성디스플레이 부스에서 선보인 Flex S 사진삼성 디스플레이
삼성이 지난 CES 2022 삼성디스플레이 부스에서 선보인 Flex S [사진=삼성 디스플레이]

올해 폴더블폰 시장 경쟁이 더욱 치열해질 전망이다. 화웨이 등 중국업체들이 디스플레이를 안팎으로 2번 접을 수 있는 '트리폴드(Tri-Fold) 폰'을 출신한다는 전망이 나오고 있는 가운데 폴더블폰 시장을 주도하는 삼성이 이에 앞서 트리폴드 제품을 선보일 것이라는 예측이 나온다. 

지난 6일 중국 정보기술(IT) 전문매체 마이드라이버스는 "화웨이가 2번 접는 형태의 트리폴드폰을 개발 중이고, 이르면 올해 2분기에 출시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보도에 따르면 화웨이는 몇 달 전부터 스마트폰에 탑재할 초박형 강화유리(UTG) 등의 완성도 테스트를 시작했다. 

하지만 화웨이에 앞서 삼성이 먼저 트리폴드폰을 출시할 것이라는 전망이 지배적이다. 삼성이 이미 트리폴드 스마트폰 상용화를 위한 기술력을 이미 갖추고 있기 때문이다. 
 
폴더블폰 사진삼성 디스플레이
삼성 트리폴드 디스플레이 시제품 [사진=삼성 디스플레이]

2019년 세계 최초로 폴더블폰 '갤럭시 폴드'를 출시한 삼성전자는 폴더블폰 실험을 지속하며 시제품을 여러 차례 공개한 바 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지난해 초 개최된 세계 최대 가전·IT 전시회 'CES 2023'과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MWC) 2023’ 행사장에서 멀티 폴더블폰 시제품을 전시했다. 안과 밖으로 두 번 접히는 ‘플렉스 S’와 왼쪽과 오른쪽 화면을 각각 안으로 접을 수 있는 ‘플렉스 G’가 공개됐다.

이에 업계에선 시장을 선도 중인 삼성전자가 올해 트리폴드폰 라인을 폴더블폰 라인업에 추가할 것으로 보고 있다. 폴더블폰 '세계 최초'라는 상징성을 놓칠 수 없기 때문이다.

시장조사업체 트렌드포스에 따르면 지난해 세계 폴더블폰 출하량은 전년 대비 약 43% 늘어난 1830만대로 추산된다. 트렌드포스는 2027년 폴드블폰 시장침투율 5%를 넘어서며 출하량이 7000만대를 넘어설 것으로 예측한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