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보협회장에 '김철주 금융채권조정위원장' 공식 선임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전상현 기자
입력 2023-12-05 08:43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임기, 오는 9일부터 26년 12월 8일까지

사진생명보험협회 제공
김철주 생명보험협회장 [사진=생명보험협회 제공]
지난달 차기 생명보험협회장에 내정됐던 김철주 금융채권자조정위원장이 공식 선임됐다.

생명보험협회는 5일 총회를 개최해 이같이 결정했다고 밝혔다. 

협회 측은 "회장후보추천위원회는 제36대 생명보험협회 회장으로 김철주 현 금융채권자 조정위원회 위원장을 단독 후보로 추천했으며, 총회에서 만장일치로 선임했다"고 말했다.

신임 회장의 임기는 오는 9일부터 2026년 12월 8일까지 3년이다. 

김 신임 협회장은 1963년생으로 서울대 경제학과를 졸업하고 미국 조지아주립대 대학원에서 재정학 석사과정을 마쳤다. 1985년 행정고시(29회)에 합격한 뒤 재정경제원과 재정경제부에서 공직생활을 시작했으며 2014년 기획재정부 기획조정실장을 거쳐 2016년 2월 대통령비서실 경제수석실 경제금융비서관으로 일했다. 2021년 5월부터는 금융채권조정위원장을 맡았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2개의 댓글
0 / 300
  • 들의 국자감, 원.명.청의 국자감은 이후 경사대학당과 베이징대로 승계), 교황성하의 신성성 지속, 서양에서 가장 오래된 볼로냐,파리대학등의 전통과 자격을 반영하여, 주권과 대학학벌을 수호하고자 합니다. 대중언론.사설 입시지를 통하여 국사 성균관자격 성균관대에, 주권.자격.학벌없이 대항해온 경성제대 후신 서울대 및 그 추종세력들의 도전을 막기 위함입니다.

    https://blog.naver.com/macmaca/223068858045

    공감/비공감
    공감:1
    비공감:0
  • 교과서자격 안변함. 국사 성균관(성균관대), 세계사 한나라 태학,국자감(원.명청의 국자감은 경사대학당,베이징대로 승계), 볼로냐.파리대 자격은 변하지 않아왔음. 한국 최고(最古,最高)대학 성균관대. 국내외에서 6백년 넘는 역사를 인정받고 있는 성균관대. Royal대임. 세계사의 교황반영, 교황윤허 서강대는 국제관습법상 성대 다음 Royal대 예우.

    헌법,국제법, 학교교육 교과서의 교육내용은 가장 표준적이며, 가장 보편적인 학술근거입니다. 국사(성균관, 해방후 성균관대로 정통승계), 세계사(한나라 태학, 위 태학, 그 이후 나라

    공감/비공감
    공감:1
    비공감: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