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샵, 중소 협력사 해외 판로개척 지원…상담실적 300만 달러 돌파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김봉철 기자
입력 2023-12-03 13:53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코로나19 이후 3년 만에 태국서 재개

GS샵이 지난달 27일부터 지난 1일까지 태국 방콕에서 진행된 제11회 ‘해외시장 개척단’에서 상담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GS샵
GS샵이 지난달 27일부터 지난 1일까지 태국 방콕에서 진행된 제11회 ‘해외시장 개척단’에서 상담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GS샵]
GS샵은 제11회 ‘해외시장 개척단’ 행사를 실시해 310만 달러 규모의 수출상담 실적을 거뒀다고 3일 밝혔다.
 
해외시장 개척단은 GS샵이 2015년부터 국내 중소 협력사가 아시아 시장에서 판로를 확대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해 운영해온 동반 성장 프로그램이다. 2015년 말레이시아·태국을 시작으로 2016년 말레이시아·태국, 2017년 인도네시아·태국, 2018년 베트남·인도네시아, 2019년 태국·베트남 등지에서 총 10차례 진행했다. 2020년부터 2022년까지는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잠시 중단했다가 올해 태국에서 재개한 것이다.
 
지난달 27일부터 지난 1일까지 태국 방콕에서 진행된 이번 행사에는 태국 및 말레이시아를 대표하는 종합 유통사 바이어들이 GS샵 협력사 10여곳과 63회에 걸쳐 일대일 상담회를 진행했다. 그 결과, 주방용품 전문 기업 드림셰프는 10만 달러 규모 가계약을 체결하는 성과를 거뒀다.
 
4년 만에 재개한 만큼 해외시장에 대한 이해를 제고하기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도 마련했다.
 
코트라, 난다(NANDA) 무역주식회사 등 무역 전문가들이 행사 참여 기업들을 대상으로 해외 진출 전략, 태국 유통시장 현황을 주제로 상세한 교육을 제공했다. 또한 트루GS, 시암 파라곤, 엠포리움 등 태국 현지 유통 업체를 견학하는 시간도 가졌다.
 
허남준 GS샵 방송사업지원팀장은 “K-팝, K-드라마 등 K-컬처 위상이 높아지면서 K-상품에 대한 관심이 그 어느 때보다 높은 만큼 우수한 상품을 보유한 중소기업들이 글로벌 시장으로 판로를 넓힐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