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시 '제1회 스마트농업 국제 심포지엄' 개최… 미래 농업 이야기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상주=피민호 기자
입력 2023-10-30 11:44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사진상주시
[사진=상주시]
경북 상주시는 지난 26일 상주 스마트팜 혁신밸리에서 ‘제1회 스마트농업 국제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이번 심포지엄은 지능형 온실관리라는 주제로 스마트농업 관련 기업체, 연구기관 종사자 및 농업 생산자 등 120여 명이 모여 데이터와 인공지능을 활용한 온실 관리 기술을 공유하고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최근 해외 온실관리 분야에서 많은 관심을 받고 있는 Plant Empowerment의 공저자 Peter Van Weel 박사가 ‘지속가능한 온실을 위해 필요한 기자재’를 주제로 발표해 많은 관심을 받았다.
 
이외에도 네덜란드의 온실 데이터 서비스 업체 Let’s Grow 데이터 기반 온실환경제어를 주제로 발표를 진행했다.
 
국내에서는 농촌진흥청 스마트팜개발과 이시영 과장이 온실관리의 중요성과 도전과제, 상주 실증단지 입주기업 아이오크롭스 조진형 대표가 국내 온실 관리 데이터 솔루션 서비스를 소개 주제로 발표했다.
 
우리나라 미래 농업을 이끌어 갈 청년 창업농 육성과 우리나라 스마트팜 기술발전을 목적으로 조성된 상주 스마트팜 혁신밸리는 우리나라 최대 규모의 스마트팜 단지로 운영 2년 차에 119명의 수료생 배출과 62명의 창농이라는 괄목할 성과를 거두고 있다.
 
아울러 교육생 해외 선진농업 연수, 실증기업 해외 진출모색과 함께 국제 심포지엄을 통한 활발한 해외교류를 통해 우리나라 농업의 세계화에 기여하고 있다는 평을 듣고 있다.
 
심포지엄에 참가한 스마트농업 기업 대표는 “국내에서 접하기 어려운 세계적인 전문가의 강연을 들을 수 있어 좋았다”며 “지속가능한 미래농업에 어떤 제품들이 필요할지에 대해 논의할 수 있는 기회였다”며 만족했다.
 
강영석 상주시장은 “주로 연구자나 생산자를 위한 다른 심포지엄과 달리 농산업체를 위해 구성된 행사로 협력과 혁신의 장이 됐다”며 “앞으로 현장과 밀접한 주제를 가지고 심포지엄을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