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 국감] 원희룡, '文 정부 통계조작' 비판···"모든 사람을 잠시 속일 수 있다"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김슬기 기자
입력 2023-10-10 17:40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통계는 정책 의사결정 위한 과학적 근거"

자료제출 요구에 답변하는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
    서울연합뉴스 신준희 기자  10일 국회에서 열린 국토교통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이 의원들의 자료제출 요구에 답변하고 있다 20231010
    hamaynacokr2023-10-10 111131
저작권자 ⓒ 1980-2023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저작권자 ⓒ 1980-2023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10일 국회에서 열린 국토교통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이 의원들의 자료제출 요구에 답변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은 10일 문재인 정부 시절 발생한 것으로 알려진 한국부동산원의 집값 통계 조작과 관련해 "링컨 (미국) 대통령이 이야기했던 것처럼 모든 사람을 잠시 속일 수는 있다"고 강하게 비판했다.

원 장관은 이날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국정감사에서 '문재인 전 대통령의 최근 발언이 수사를 피하기 위한 꼼수가 아니냐'는 정동만 국민의힘 의원의 질의에 "지난 정부에서 했던 일"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통계는 정책의 의사결정을 위한 과학적 근거이고, 이해관계가 다른 사람들 간의 분쟁을 줄일 수 있는 민주주의의 핵심 신뢰 자원"이라며 "국민과의 대화에서 국민들의 실제 체감과는 전혀 동떨어진 집값을 잘 잡고 있다는 말씀을 들으면서 놀랐던 적이 있다"고 했다.

이어 그는 "그 자신감이 결국은 조작"이라며 "손바닥으로 하늘을 가릴 수 없다"고 비판했다.

원 장관은 이날 주거 공급이 부족하다는 지적에 대해서는 "분양시장이 침체돼 있고 건설원가가 상승됐기 때문에 공급 주체들이 공급을 꺼리는 부분이 예상보다 심하게 나타났다"며 "비상대처를 하고 있고 주거복지나 주거안정과 관련해서는 구조적 문제 때문에 애를 먹고 있지만 방향과 목표는 올바르게 잡았기 때문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