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묻지마 단식'에 '모르쇠 민생'...여야, 민심과 '헤어질 결심'?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정연우 ·박찬제 ·김슬기 기자
입력 2023-09-01 01:00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취임 1주년' 이재명, 31일 단식농성 돌입 "민주주의 지킬 것"

  • 김기현 "'뜬금포 단식 선언' 제1야당 대표가 직무유기 하는 거"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운데가 31일 오후 국회 본청 앞에서 단식 농성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운데)가 31일 오후 국회 본청 앞에서 단식 농성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31일 '윤석열 정부의 폭정을 막는다'는 명분을 내세우며 무기한 단식에 돌입했다. 여당인 국민의힘 지도부는 이념 논란에 몰두하며 '일본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이태원 참사 특별법' 등 현안 문제를 외면하고 있다. 9월 정기국회 회기에도 불구 여의도 정치권이 극한 대립으로 치닫고 있다. 
 
이재명 "윤석열 정부 폭정 막겠다" vs 김기현 "뜬금포 단식 선언" 
이 대표는 이날 오전 여의도 국회 본청에서 열린 취임 1주년 기자간담회에서 "오늘부터 무기한 단식을 시작한다"고 선언했다. 이 대표는 정부에 △국정방향 수정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반대 입장 천명 △전면적 국정쇄신과 개각 등을 요구했다. 그는 "국민 여러분 앞에 선언한다. 오늘부터 국민의 한 사람으로서 무능폭력정권을 향해 '국민항쟁'을 시작하겠다"며 "민주주의 파괴에 맞서 국민과 함께 민주주의를 지켜내겠다"고 강조했다. 
 
이 대표는 '무기한 단식이 검찰 조사에도 영향을 미칠 것 같다'는 지적에 "단식을 한다고 해서 해야 할 일은 포기하지 않을 것"이라며 "검찰 수사 역시 전혀 지장받지 않을 것"이라고 답했다. 검찰이 곧 청구할 것으로 예상되는 자신의 구속영장에 대해서는 "여러분은 이게 구속할 사유에 해당한다고 보시느냐"며 "대체 무슨 근거가 있나"라고 되물었다.
 
이에 여당은 비난에 나섰다. 김기현 국민의힘 대표는 ‘뜬금포 단식선언’이라고 비판하면서 "자기 사법 리스크가 두렵고 체포동의안 처리가 두려우면 그 불체포특권을 포기하면 되는데 왜 자꾸 민생 발목잡기를 하는지 참 답답하다"고 꼬집었다. 김 대표는 이어 "제1야당 당대표가 직무유기를 하겠다는 것에 다름 아니다"고 혹평했다. 
 
한동훈 법무부 장관은 이 대표의 단식 선언을 두고 "개인 비리 수사에 단식으로 맞서는 것인가. 워낙 맥락 없는 일이라 국민들께서 공감하실지 모르겠다"며 “형사 사건은 (단식을 해도 수사가) 그대로 진행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태원 참사 특별법' 野 단독처리...與 단체 퇴장
이 대표의 단식 선언이 있던 같은 시간, 같은 공간 야당 단독으로 이태원 참사 특별법이 의결됐다. 중대 법안 처리가 이 대표의 단식 선언에 묻힌 셈이다. 이날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전체회의에는 여당 간사인 이만희 의원과 권성동, 김용판, 김웅 의원 등이 참석했지만 특별법 처리에 반대하며 여당 위원 전원이 회의장을 빠져나갔다. 국민의힘은 이날 열린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의사진행발언을 통해 전체회의 일정에 합의하지 않았다는 점, 특조위가 편파적으로 구성될 수 있다는 점 등을 들어 법안 처리에 반대했다.
 
여야는 이념 논쟁으로 여념이 없다. 지난 30일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의에서 광주시 정율성 역사공원과 육군사관학교 내 홍범도 장군 흉상 이전 논란을 둘러싸고 공방을 벌였다. 여당은 정율성이 '김일성의 나팔수 역할을 했던 인물'이라고 규정하고 홍 장군의 공산주의 활동 이력을 지적한 반면 야당은 이러한 정부·여당의 행태를 두고 색깔론을 덧씌우는 것이라며 반발했다. 
 
안병길 국민의힘 의원은 "대한민국 한복판에 김일성의 나팔수 역할을 했던 인물의 역사공원을 세울 수 있는 것인지 도저히 납득이 되지 않는다"고 주장했다. 이에 민형배 민주당 의원은 "윤 정부가 다시 광주에 이상한 이념의 색깔을 덧씌우려고 하는 것 같다"며 “역사에 대한 평가를 기준이나 원칙 없이 마구잡이로 하는 것"이라고 비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1개의 댓글
0 / 300
  • 의지박약한 배신자 유재갑놈 우원식 이정미의원처럼 절대로 중도포기하지마시고
    오염수배출이 저지될때까지 단식농성을 지지합니다.
    평소 습성대로 쥐새끼처럼 몰래 숨어 뒤로 드시지 마시고,
    그동안 법카로 게걸스럽게 쳐먹어 삐져 터져 나온 똥뱃살은 이번 기회에 꼭 빼십시오.
    정청래의원놈처럼 스타렉스안에 몰래 숨어서
    크림빵5개에 박카스6병에 치킨두마리까지 급하게 깡그리 다 쳐먹고
    바지에 멀건 물똥 생똥을 대책없이 싸대어 똥구멍이 헐어버리면 뒷감당도 난처합니다.

    공감/비공감
    공감:1
    비공감:1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