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시, 올여름 감염병 예방수칙 준수 신신당부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창원)손충남 기자
입력 2023-07-28 17:26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코로나 19 재유행 조짐, 여름휴가기간 대폭 증가 우려

경남 창원시는 28일 코로나19가 재유행 조짐을 보임에 따라 시민들의 ‘여름휴가 기간 감염병 예방수칙 준수’를 당부했다 사진창원시
경남 창원시는 28일 코로나19가 재유행 조짐을 보임에 따라 시민들의 ‘여름휴가 기간 감염병 예방수칙 준수’를 당부했다. [사진=창원시]
경남 창원시는 28일 코로나19가 재유행 조짐을 보임에 따라 시민들의 ‘여름휴가 기간 감염병 예방수칙 준수’를 당부했다.
 
최근 질병관리청의 발표에 따르면, 7월 3주(7.16.~7.22.)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253,825명으로 지난 주 대비 35.8%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지난 6월 1일 코로나19 격리 의무가 사라진 이후에도 안정적으로 유지됐던 확진자 수가 휴가철에 들어서며 크게 늘어난 것이다.
 
다만, 치명률은 0.03% 수준으로 낮고 중환자 병상 가동률도 40% 이하로 유지돼, 의료 대응 역량도 충분해 정부의 코로나19 주간 위험도 평가는 27주 연속 ‘낮음’ 단계를 유지하고 있다.
 
특히 가장 많이 발생하는 연령대인 10대의 경우 학교 내 집단생활과 여름철 냉방기 가동으로 확진자가 증가한 것으로 시는 판단하고 있다. 이달 3주 대부분 학교가 방학을 시작해 교내 감염은 감소할 것으로 예상되지만, 학원, 휴가지 등의 감염은 여전히 우려되는 상황이다.
 
이에 창원시는 감염병 예방·관리 수칙을 휴가지에서도 꼭 지켜줄 것을 당부했다. 덥고 습한 날씨로 실내에 머무는 시간이 늘고 냉방기 사용 증가로 인한 환기 부족이 코로나19 확산의 원인이 될 것으로 보임에 따라, 주기적인 환기를 통해 외부 공기를 유입시키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또 손씻기를 철저히 하고 호흡기 증상 시 마스크 착용으로 타인에게 전파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홍남표 창원시장은 “휴가 중에도 올바른 손씻기 등 감염병 예방수칙 준수와 주기적인 환기는 반드시 해야 한다”라며 “호흡기 증상이 있을 경우에는 마스크 착용과 기침 예절을 꼭 지켜고, 진단과 치료를 신속히 받아줄 것”을 당부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