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시, 안정적인 도서생활을 위한 인프라시설 구축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군산)허희만 기자
입력 2023-07-21 10:00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시 작은 섬 공도방지 사업 추진

작은섬 공도방지 사업사진군산시
작은섬 공도방지 사업(죽도)[사진=군산시]

전북 군산시는 21일 열악한 생활환경으로 무인화의 위기에 처한 도서지역(죽도)의 생활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총사업비 9억원을 확보해 ‘작은 섬 공도(空島) 방지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시는 섬의 인구소멸을 막기 위해 `23년 행안부의 공모사업에 선정돼 `23년~`26년까지 총사업비(9억원)의 70%를 국비(6.3억원) 지원받아 도서지역(죽도) 생활인프라 시설을 대폭 보강한다.
 
과거 죽도는 삼치 파시(바다위에서 열리는 생선시장)가 열릴 정도로 주민이 거주했던 섬이었으나 접안시설, 생활용수 부족 등으로 상주주민이 점점 줄어들어 현재 14명만이 거주중인 섬이다.
 
‘작은 섬 공도(空島) 방지사업’은 오는 8월부터 도서주민의 가장필요한 수도시설을 우선 정비해 부족한 생활용수 문제를 해결하고, 접안 및 호안시설을 위한 실시설계 용역을 착수해 연차별 사업을 추진 계획이다.
 
연차별로 `24년 안전 및 편의시설, `25년 접안시설, `26년 호안시설등 인프라 시설물을 구축해 안정적인 도서생활 정주여건을 제공할 계획이며, 도서(죽도) 인구소멸 방지 및 국가적 작은섬 경쟁력이 높아지는 효과도 보여진다.
 
시 관계자는 “죽도의 접안시설, 생활용수 부족 등으로 어려움을 겪어왔던 주민들의 애로사항을 해결하여 살기좋은 죽도를 만들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