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영재⋅소성진, 2023 빌보드 인디 파워 플레이어스 선정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최송희 기자
입력 2023-06-14 11:11
도구모음

신영재 대표, 소성진 마스터 프로페셔널 [사진=빅히트 뮤직, 쏘스뮤직]

하이브 산하 레이블인 빅히트 뮤직의 신영재 대표와 쏘스뮤직의 소성진 마스터 프로페셔널(Master Professional)이 2023 빌보드 인디 파워 플레이어스(Billboard's 2023 Indie Power Players)로 선정됐다. 빌보드 인디 파워 플레이어스는 세계 음악 시장에서 독자적 성과를 이룬 레이블 및 유통사의 리더를 선정하는 리스트다.

신영재 대표와 소성진 마스터 프로페셔널의 선정은 빅히트 뮤직과 쏘스뮤직이 글로벌 음악 시장에서 나타낸 성공적인 행보를 주목한 결과다. 특히 신영재 대표의 경우 2021년, 2022년에 이어 3년 연속 선정의 영예를 얻었다.

빌보드는 12일(현지시간) 이 명단을 발표하고 인디 레이블이 미국 전체 앨범 소비량의 36.9%를 차지하며 증가하는 가운데 신영재 대표와 소성진 마스터 프로페셔널이 이끄는 레이블의 주요 성과와 글로벌 시장에서의 영향력을 조명했다.

신영재 대표는 소속 아티스트인 방탄소년단과 투모로우바이투게더의 성공적인 글로벌 활동을 지원하고 있다. 방탄소년단은 지난해 라스베이거스와 부산에서 성황리에 공연을 개최한 것과 더불어 공연과 아티스트 IP를 기반으로 한 다양한 콘텐츠와 이벤트로 특별한 팬 경험을 선사한 더 시티(THE CITY) 프로젝트를 새롭게 선보였다. 

소성진 쏘스뮤직 마스터 프로페셔널은 4세대 대표 걸그룹으로 등극한 르세라핌(LE SSERAFIM)의 성공적인 데뷔를 이끌었다. 르세라핌의 정규 1집 '언포기븐(UNFORGIVEN)'은 한터차트 기준 초동(발매일 기준 일주일 동안의 음반 판매량) 125만 장을 넘기며 역대 K-팝 걸그룹 중 데뷔 이후 최단기간 초동 밀리언셀러에 등극했다. '빌보드 200'에 4주 연속 차트인하며 4세대 K-팝 걸그룹 중 '빌보드 200' 최장기간 차트인 신기록을 경신하고 있으며, 올해 해외 여성 아티스트로는 처음으로 일본 오리콘의 주간 랭킹 3관왕을 차지하는 등 국내뿐만 아니라 글로벌 차트에서도 폭발적인 성장세를 발휘하고 있다.

또한 쏘스뮤직은 르세라핌의 파워풀한 퍼포먼스, 세련된 브랜딩을 앞세워 '르세라핌스러움'이라는 고유의 영역을 개척, 다양한 IP 사업을 이어 나가고 있다. 그 일환으로 지난 4월 개설한 르세라핌의 첫 단독 팝업스토어 '르세라핌 2023 S/S 팝업(LE SSERAFIM 2023 S/S POP UP)’에는 총 1만 6000여 명이 방문해 성황을 이뤘다. 르세라핌은 팝업스토어를 통해 음악적 메시지와 팀의 아이덴티티를 투영한 전시와 공식 상품, 스페셜 음료와 디저트 메뉴 등을 선보이며 음악과 비주얼 콘텐츠를 다채롭게 경험할 기회를 제공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