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형 편의점 통했다… CU, 플래그십 점포 매출 75% 쑥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김다이 기자
입력 2023-05-30 17:35
도구모음
인쇄
글자크기 줄이기 글자크기 키우기
CU 플래그십 스토어

CU 플래그십 스토어[사진=CU]


CU의 첫 번째 플래그십 스토어가 재개장 50일여 만에 매출이 전년 대비 75%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CU는 고객에게 차별화된 경험을 제시하기 위해 지난달 3일 서울시 송파구에 위치한 CU올림픽광장점을 ‘케이행성 1호점’으로 재단장하고 자체 브랜드 캐릭터 ‘CU프렌즈’의 스토리텔링을 담은 신개념 점포를 선보였다.

가장 크게 오른 카테고리는 주류다. 주류 구색 확대에 따른 방문객 증가와 더불어 특별 판매 행사를 진행한 덕분에 해당 점포의 주류 매출은 전년보다 무려 약 11배나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올림픽공원에서 진행되는 각종 콘서트를 비롯한 다양한 이벤트를 즐기러 오는 고객들로 인해 맥주 214.2%, 와인 196.0% 등 해당 점포의 주요 주류 상품들의 매출이 급증했다.
 
간편식사류의 매출도 크게 올랐다. 간단하게 허기를 달랠 수 있는 상품인 샌드위치 159.3%, 햄버거 114.9%가 세 자릿수의 매출신장률을 기록했고, 이를 뒤이어 삼각김밥 87.5%, 줄김밥 65.2%, 도시락 40.1% 순으로 나타났다.
             
또한, 공원으로 산책이나 소풍을 즐기러 나온 고객들의 방문이 이어지며 연세우유 크림빵, 고대1905 프리미엄 빵을 비롯한 디저트 상품의 매출이 414.2% 오르는 등 디저트 주요 상품 매출도 호조세를 보였다.
 
BGF리테일 강병학 브랜드전략팀장은 “CU만의 브랜드 아이덴티티를 담은 플래그십 스토어 1호점이 고객에게서 긍정적인 반응을 얻으며 해당 지역의 필수 방문 코스로 자리매김했다”며 “앞으로도 CU는 고객에게 새로운 쇼핑 경험을 제시하는 차별화된 점포를 지속적으로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궁궐트레킹_2023_기사뷰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PC_아시안게임_기사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