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로 소주 '처음처럼 새로' 돌풍…누적 판매량 5000만병 돌파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남라다 기자
입력 2023-02-13 10:24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처음처럼 새로 모습. [사진=롯데칠성음료]


롯데칠성음료의 '처음처럼 새로'가 소주 시장에서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롯데칠성음료는 지난해 9월 14일 출시 이후 5개월 만에 누적 판매량이 5000만병을 돌파했다고 13일 밝혔다. 

처음처럼 새로는 기존 소주 제품과 달리 과당을 뺀 '제로 슈거 소주' 시장을 개척한 브랜드다. 소주 고유의 맛을 지키기 위해 증류식 소주를 첨가했다. 올해부터 본격 도입되는 주류 제품 영양성분 표시를 앞서 적용하기도 했다. 

보틀 디자인도 바꿨다. 도자기의 곡선미와 물방울이 아래로 흐르는 듯한 세로형 홈을 적용해 한국적이면서도 현대적인 감성을 더했다. 투명병을 적용해 고급스럽고 트렌디한 이미지를 부각시켰다.

매력적인 구미호 캐릭터 '새로구미(새로+구미호)에 대한 소비자 반응도 뜨겁다. 지난해 9월 말부터 롯데칠성음료 공식 유튜브(Youtube) 계정 등에 ‘소주 새로 탄생 스토리’를 담은 콘텐츠를 공개했다. 이후 한 달여 간 조회 수를 집계한 결과, 1500만뷰를 달성하며 소비자 이목을 사로잡았다. 

새로구미는 한국의 전래동화부터 최근의 영화, 드라마에서 다양한 느낌의 매력적인 존재로 등장하는 구미호에서 따왔으며, 제품 전면에 배치해 기존 소주 제품들과의 차별되는 이미지를 부여했다.

롯데칠성음료 관계자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첫선을 보인 ‘처음처럼 새로’가 엔데믹을 맞이한 소주 시장에 새로운 활력소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1개의 댓글
0 / 300
  • 간첩체인걸 알고도 마시면 쓰레기다,

    공감/비공감
    공감:0
    비공감: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