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시 반포"...래미안 원베일리 펜트하우스, 100억원 거래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한지연 기자
입력 2023-02-10 17:40
도구모음
인쇄
글자크기 줄이기 글자크기 키우기

서울 서초구 반포동 래미안 원베일리 아파트 공사 현장 모습. [사진=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서울 서초구 반포동에 들어서는 '래미안원베일리' 대형 면적이 100억원에 거래됐다.

10일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공개시스템에 따르면 서초구 반포동 래미안원베일리 전용면적 200㎡(35층)는 지난달 16일 100억원에 중개거래됐다.

펜트하우스인 이 주택형은 조합원에 분양된 물건이다. 거래가격은 3.3㎡(평)당 1억2200만원 수준이다.

부동산 시장 침체 속에서도 희소성과 경쟁력 있는 고가 주택은 높은 가격에 거래가 이뤄지며 양극화가 심화되는 모습이다. 

한편, 래미안원베일리는 신반포3차와 경남아파트를 통합 재건축하는 2990가구 대단지로, 올 하반기 입주를 앞두고 있다. 당시 분양가는 3.3㎡당 평균 5653만원이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극의시대_PC_기사뷰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