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23] 류열 에쓰오일 사장 "에너지 대전환 등 친환경 비즈니스 모델 점검"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윤동 기자
입력 2023-01-07 07:15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류열 에쓰오일 전략관리총괄 사장이 5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세계 최대 기술전시회 'CES 2023' 현장을 참관했다.

에쓰오일은 1월 5~8일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CES 2023에서 미래 청정 에너지 공급자로 변모해 가는 노력을 소개하고,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한 동력 확보와 신사업 기회 확보를 위해 직접 투자 벤처기업들을 소개하는 전시관을 마련해 참여하고 있다.

류 사장은 에쓰오일이 직접 투자한 플렉시블 배터리 업체 리베스트, 친환경 건축자재 업체인 범준E&C 전시관 등을 방문해 임직원들을 격려하고 기업들의 성장과 홍보에 대해 적극적인 지원을 약속했다. 

또한 국내 주요 기업과 글로벌 기업들의 전시관을 방문해 관람한 이후 "새로운 미래 기술들이 구현되는 모습을 현장에서 직접 경험하면서 청정 에너지 공급자로서 변화하는 환경 속에서 새로운 제품을 공급할 수 있도록 자리매김할 수 있는 전략을 고민해 보는 좋은 기회가 됐다"고 말했다. 

류 사장의 CES 방문은 에쓰오일 경영진의 첫 사례이다. 에쓰오일은 장기 성장전략 ‘비전 2030‘을 통해 기존 사업분야인 정유, 석유화학, 윤활 사업의 수익성을 극대화하는 동시에 수소, 연료전지, 플라스틱 리사이클링 등 신사업 분야에도 진출해 회사의 지속성장을 견인한다는 방향성을 제시했다. 

에쓰오일 관계자는 "글로벌 기술 기업들이 제품과 기술을 경쟁하는 현장을 직접 보면서 에너지 기업이 향후 대응해야 할 방향과 취해야 할 전략에 따른 통찰력을 높이는 기회가 됐다"며 "전기 중심의 에너지 전환이라는 추세에 발맞춘 투자와 성장 전략을 꾸준히 진행할 예정으로, CES 2023 참여 또한 이러한 방향성을 모색하기 위한 에쓰오일의 노력의 일환"이라고 말했다.
 

류열 에쓰오일 사장(왼쪽)이 5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CES 2023'에서 삼성SDS 전시관을 방문해 관람하고 있다. [사진=에쓰오일]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