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정상급에 오른 작가의 기록"…RM, 솔로 음반에 해외 매체 호평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최송희 기자
입력 2022-12-06 08:10
도구모음
인쇄
글자크기 줄이기 글자크기 키우기

[사진=빅히트 뮤직]

그룹 방탄소년단 RM이 지난 2일 발표한 첫 공식 솔로 앨범 ‘인디고’가 주요 해외 매체들로부터 호평받고 있다.

미국의 음악 매체 컨시퀀스 오브 사운드(Consequence of Sound)는 “음반 ‘인디고’에서 아티스트는 독특하게 구분지은 인생의 한 챕터에 대한 좌절감, 창작의 카타르시스, 실험적 도전의 여지, 상심의 애절한 해독, 그리고 희망 등 여러 가지를 표현한다. 그러나 무엇보다도 이번 앨범은 가야 할 길이 더 많고, 공유할 것이 더 많음을 증명한, 최정상급에 오른 작가의 기록”이라고 평했다.

미국의 시사주간지 디 애틀랜틱(The Atlantic)은 “RM이 ‘인디고’라는 솔로 앨범을 통해 글로벌 스타덤이라는 소란 속에서 의미를 찾았다”라며 “RM의 가사는 예술, 정체성, 인기, 그리고 사랑의 본질에 대해 고심한다”라고 전했다.

영국의 음악 전문 잡지 클래시(Clash)는 “RM은 나무들 사이에 자리 잡은 ‘인디고’ 빛깔의 숲을 연상시키는 이번 앨범을 통해 생생하게 축적된 그간의 교훈들, 예술적 역량, 그리고 나이 듦에 대한 성숙한 관점을 제시한다”라며 “이번 앨범을 통해 RM은 성장을 보여 주고, 모든 트랙 사이 선명하게 존재하는 것처럼 느껴진다. ‘인디고’는 차분하고 공감대를 형성하며, 신선한 느낌을 준다”라고 평가했다.

미국의 음악 매거진 롤링스톤(Rolling Stone)은 “수록곡인 ‘Yun (with Erykah Badu)’에서 RM은 현대 한국 미술에 대한 감상과 1990년대 미국의 황금시대 힙합, R&B를 통합해 그들의 혁신에 경의를 표하고 이 두 전설이 소리로서 만날 수 있는 장을 만든다”라며 ‘경계를 초월한 협업’을 부각했다.

이외에도 미국의 버라이어티(Variety), 보그(Vogue), 피치 포크(Pitchfork), 영국의 일간지 가디언(The Guardian) 등 여러 해외 매체들이 RM의 솔로 앨범 ‘인디고’를 집중 조명했다.

한편 RM의 솔로 음반인 '인디고'는 화려하지만 금세 사라져 버리는 ‘불꽃’이 아닌, 잔잔한 ‘들꽃’의 모습으로 살아가고 싶다는 RM의 바람이 담긴 곡이다. 체리 필터의 보컬 조유진이 특별참여로, DOCSKIM이 프로듀서로 참여해 곡의 멋을 살렸다. 스포티파이 ‘데일리 톱 송 글로벌(Daily Top Songs Global)’ 차트 최상위권에 진입하며 글로벌 팬들의 귀를 홀렸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