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2일부터 4일간 보령문화의전당 일원에서 열려

제25회 보령예술제 포스터[사진=보령시]


충남 보령문화예술 축제 한마당인 ‘제25회 보령예술제’가 22일부터 25일까지 4일간 보령문화의전당 일원에서 펼쳐진다.
 
한국예술문화단체총연합회 보령지회가 주최하고 보령예술제추진위원회가 주관하며 보령시가 후원하는 이번 보령예술제는 미술, 사진, 연극, 문학 등 다양한 장르를 총망라하는 예술대전으로, 지역의 모든 예술단체가 참여한다.
 
시에 따르면 예술제 기간 중 보령문화의전당 상설전시실에서 제31회 한국미술협회 보령지부 회원전이 열리며, 기획전시실에서는 제31회 한국사진작가협회 보령지부 회원전이, 야외전시장에서는 제17회 감성시화전 및 제11회 풍경사진전이 열린다.
 
또한 보령문화의전당 야외부스에서는 보령지역 예술가, 공예가들이 한자리에 모여 시민들과 소통하는 힐링마켓 ‘2022 보령 아트 프리마켓’을 운영해 가죽소품, 액세서리, 프랑스 자수 등 다양한 수공예품을 만나볼 수 있다.
 
첫날인 22일에는 보령문화의전당 특설무대에서 오후 7시부터 제25회 보령예술제 개막식에 이어 유명 국악인 남상일, 박애리 등의 축하공연으로 예술제의 화려한 막을 올린다.
 
23일에는 보령문화의전당 특설무대에서 오후 5시부터 2022 모여라 보령밴드, 보령문화의전당 대강당에서는 오후 7시부터 시인과 함께하는 감성충전 문학 콘서트를 개최하며, 오후 7시 30분부터 보령문화의전당 특설무대에서 2022 보령시민가요제를 개최한다.
 
24일에는 보령문화의전당 특설무대에서 오후 1시부터 제4회 새싹동요제, 오후 5시부터 ‘바다 춤으로 물들다’ 공감8 공연이, 오후 7시 30분부터는 제17회 청소년 그린문화제가 열린다.
 
마지막 날인 25일에는 보령문화의전당 특설무대에서 오후 3시부터 보령예총특별회원단체의 공연이 펼쳐지며, 오후 7시부터는 제17회 음악협회 정기연주회가 열린다.
 
한기정 한국예총 보령지회장은 “보령예술제를 통해 시민들과 예술가들이 함께 공감하고 소통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지난 1년간 착실히 준비해온 만큼 많은 시민들의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고효열 부시장은 “이번 예술제가 코로나19로 지친 지역예술인과 시민들의 힐링의 장이 되고 예술로 소통할 수 있는 소통의 장이 되길 바란다”며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청와대·5대궁궐 트레킹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청와대·5대궁궐 트레킹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