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파도키아 전경 [사진=튀르키예문화관광부]

노랑풍선(대표이사 김진국)이 오는 10월 31일까지 아시아나항공 왕복 직항편을 이용해 떠나는 튀르키예 9일 일주 기획전을 선보인다고 8월 18일 밝혔다.

튀르키예(터키)는 현재 PCR 검사를 면제하고 격리 의무도 없어 길게 여행을 떠나려는 고객들에게 주목받는 여행지다. 

실제로 노랑풍선이 8월부터 10월까지 출발하는 묶음(패키지) 여행 상품에 대한 자사 고객 트래픽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고객 관심도가 가장 높은 상위 5개 지역에 3개월 연속 튀르키예가 포함됐다. 
 
이번 노랑풍선 기획전은 국적기인 아시아나항공 왕복 직항편을 탑승한다. 약 8000아시아나 마일리지를 적립할 수 있고, 출발 48시간 전부터 온라인으로 좌석 지정도 가능하다.

도시 간 이동 시 국내선 항공편과 VIP 리무진 버스를 이용, 이동시간을 20시간가량 줄인 것이 이번 상품의 특징이다. 

여행객들은 9일 동안 이스탄불과 앙카라, 파묵칼레, 안탈리아, 카파도키아, 으흘라라, 에페소스, 시린제 등을 두루 둘러보게 된다. 

튀르키예 고유의 춤 벨리댄스를 관람하고, 보스포러스 해협 크루즈와 피에롯티 언덕 케이블카 체험, 돌마바흐체 궁전 관람 등을 하고 항아리케밥, 쉬쉬케밥 등 특식을 맛볼 수 있다. 

노랑풍선 관계자는 "고객 만족을 위해 튀르키예의 모든 것으로 꽉 채운 여행을 준비했다"고 자신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