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1지방선거]창원시장 여야후보 선거운동 첫날, 본격 유세전 펼쳐

기자정보, 기사등록일
(창원)박연진 기자
입력 2022-05-19 14:49
    도구모음
  • 글자크기 설정
  • 허성무, "세계최초 제조산업 AI도시" vs 홍남표, "윤석열 정부와 함께 창원 재도약"

공식 선거운동 첫날인 19일 창원시장에 출마한 여야 후보들이 필승 각오를 다지며 본격 유세전에 들어갔다.[사진=허성무, 홍남표 선거캠프]

6·1 지방선거 및 국회의원 보궐선거가 13일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공식 선거운동 첫날인 19일 창원시장에 출마한 여야 후보들이 필승 각오를 다지며 본격 유세전에 들어갔다.

우선 더불어민주당 허성무 창원시장 후보는 "창원국가산단을 중심으로 마산 봉암공단, 수출공단, 중리공단, 진북공단 등이 밀집한 첨단기계공업도시 창원을 ‘세계 최초의 제조산업AI도시’로 만들겠다"며 19일 오전 6시 40분경부터 창원 명곡광장에서 이같이 말하며 첫 유세를 시작했다.

제조산업AI도시는 ‘균형발전 3대 전략’의 하나로 “창원을 제조업 세계 패권도시로 만들겠다”는 허성무 후보의 구상의 출발점라고 할 수 있다. 허성무 후보는 이미 4년 전 창원시장에 취임할 때부터 제조산업에 AI를 도입하기 위해 알파고 알고리즘을 만든 것으로 유명한 캐나다 워털루대학의 AI연구소와 협약을 맺었다. 
 

재선에 도전하는 허성무 창원특례시장 후보가 5월 19일 오전 6시 40분경부터 창원 명곡광장에서 첫 유세를 시작했다. [사진=허성무선거캠프]

사상 첫 민주당계 재선 시장 타이틀을 노리고 있는 허 후보는 "박정희 대통령이 창원국가산업단지를 만들었다면 허성무는 이를 수출산업으로, 미래산업으로, 일자리산업으로 만들었다"고 강조하며 "방위산업 육성을 통해 세계 방산패권을 쥐기 위해서는 방위사업청의 창원 유치가 절실하므로 현 정부가 방사청을 창원이 아닌 다른 곳으로 보내고자 한다면 창원시민의 저항에 부딪힐 것"이라고 우려했다.

허성무 후보는 "우리 전기연구원에 워털루대학의 시스템을 가져와서 지금 기업들에 보급하고 있는 중"이라면서 "전 세계 최초로 제조업에 AI를 접목시킨 사례로 격찬받고 있다"고 소개했다. 

아침 6시 40분부터 8시까지 1시간 10여분 동안 계속된 첫 유세 현장에서 허성무 후보는 "제조업 패권도시 창원 건설로 반드시 ‘세계 1등도시 창원특례시’를 만들겠다"며 시민들의 출근길을 응원했다. 

허성무 후보 선거대책위원회는 유권자들이 지인들과 일상 대화 속에서 지지하는 후보를 자연스럽게 홍보할 수 있는 이모티콘을 개발해 배포하는 이색 선거로 눈길을 끌고 있다.
 

창원시청 광장에서 열린 6·1지방선거 국민의힘 경남선대위 합동출정식에 참석해 창원시장선거 필승과 도지사선거, 도·시·군의원 선거 압승을 강조했다.[사진=홍남표 선거캠프]

한편, 국민의힘 홍남표 창원시장후보는 이날 아침 창원대로 입구 소계광장에서 출근길 인사 거리 유세를 통해 "문재인 정권 5년, 허성무 시정 4년간 창원은 현란한 말과 선동구호만 난무하는 가운데 시민의 삶은 갈수록 피폐해졌다"며 "더 이상 시간이 없다 지금 바꿔야 한, 윤석열 대통령과 함께 홍남표가 창원 재도약을 이끌어 동북아 중심도시로 만들겠다"며 목소리를 높였다.

홍 후보는 출근길 인사에 이어 국립3·15민주묘지를 참배하고 부정선거에 항거한 민주열사들의 얼을 기리며 깨끗한 선거, 공명선거 캠페인을 다짐했다. 오전 10시에는 창원시청 광장에서 열린 6·1지방선거 국민의힘 경남선대위 합동출정식에 참석해 창원시장선거 필승과 도지사선거, 도·시·군의원 선거 압승을 강조했다.

이와 함께 창원을 4차 산업혁명 1번지, 세계 4대 미항, 세계 7대 항만물류도시, 대한민국 2대 권역 중심도시를 만들자는 ‘일사천리 창원비전’을 제시하고, 이를 실현하기 위한 5대 특정공약인 'Hi-5 전략'과 3개 권역별 특화공약을 소개하며 지지를 호소했다.

홍 후보의 'Hi-5 전략'은 4차 산업혁명의 메카, 창원, 청년·여성·어르신을 위한 따뜻한 희망도시, 교육·문화·의료·체육 여건이 충족된 행복도시, 시민의 주순 높은 삶을 위한 스마트도시, 청년이 꿈을 펼치는 미래도시를 골자로 한다. 권역별 특화공약은 바다를 품은 품격도시 마산, 미래를 여는 풍요도시 창원, 세계로 가는 항만도시 진해를 내용으로 한다.

홍 후보는 이날 오후 성산구 연락사무소 개소식에 참석해 선거사무원·자원봉사자 등 지역선대위 관계자와 지지자들을 격려하고, 상남시장 거리유세, 진해 롯데마트 앞 사거리에서 진해선대위 합동출정식, 내서읍 삼계농협 앞 거리유세에 이어 경남대 앞 퇴근길 유세로 선거운동 첫날 선거캠페인을 마무리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실시간 인기

골프행사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