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광장시장 둘러보고 백화점서 신발 쇼핑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윤석열 대통령이 취임 후 첫 주말인 14일 부인 김건희 여사와 함께 서울 시내 나들이를 했다.

대통령실에 따르면 윤 대통령은 이날 오전 김 여사와 자택에서 늦은 아침을 먹고, 신세계백화점 강남점에 들러 검은색 신발 한 켤레를 샀다.

대통령실은 "윤 대통령은 굽이 거의 없어 발이 편하면서도, 양복에 잘 어울리는 신발을 좋아한다"며 "지금 신고 있는 신발은 3년 전에 샀는데 오래 신었더니 너무 낡아 새 신발을 마련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윤 대통령 부부는 종로구 광장시장을 찾아 빈대떡, 떡볶이, 순대, 만두 등을 사가지고 나왔다. 당초 시장에서 먹을 예정이었으나 사람이 너무 많아 어려웠던 것으로 전해졌다.

광장시장을 나와서는 남산 한옥마을을 한 바퀴 걷고, 귀가해 시장에서 산 음식으로 저녁 식사를 했다. 한옥마을에서는 여러 시민, 어린이와 함께 사진도 찍었다.

이날 부부 나들이는 예정에 없던 비공식 일정으로, 최소한의 경호 인력만 함께했다고 대통령실은 전했다. 다만, 백화점 쇼핑 모습이 시민들에게 포착돼 소셜미디어(SNS) 등에 사진이 다수 게재되면서 알려졌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2개의 댓글
0 / 300
  • 둘이 나들이를 하던 밥을 뭘 먹던 국민들은 관심없으니, 이런 기사 말고 대통령이 뭘 재대로 하고 있는지나 좀 알려주세요

    공감/비공감
    공감:8
    비공감:2
  • 좋아요. ㅎㅎ

    공감/비공감
    공감:2
    비공감:4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