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은, 27일 '2022년 상반기 인사' 발표

서울 중구 태평로에 위치한 한국은행 본부[사진=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한국은행이 승진자 78명을 포함한 올해 상반기 정기인사를 단행했다. 

한은은 27일 2022년 상반기 인사를 통해 "일부 본부 부서와 지역본부에 전문성과 역량을 인정받은 직원을 부서장으로 보임했다"고 설명했다.

우선 한은의 데이터 거버넌스 정책과 조사연구 플랫폼 개발을 총괄할 디지털혁신실장으로는 국립외교원에 파견돼 있던 홍원석 실장이 임명됐다. 재산관리실과 국고증권실에는 각각 임종현 실장과 박철원 실장이 배치됐다.

한은은 홍 신임 실장은 국제국과 외자운용원 등에서 정보시스템 관련 업무지식을 축적한 경험을 토대로 다기화된 데이터 분석수요에 대응할 적임자로 보고 있다. 한은은 또한 "임종석 신임 재산관리실장은 한국은행 통합별관 리모델링에 따른 입주 및 경기본부 행사 신축 등 현안을 차질 없이 마무리할 것으로 판단된다"며 "박철원 국고증권실장 역시 코로나 상황과 차세대 회계결제시스템 하에서 국고 및 증권 업무를 안정적으로 이끌어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와함께 지역본부장으로는 목포본부장에 홍철 전 금융결제국 부국장, 광주전남본부장에 최재효 전 기획협력국 부국장, 충북본부장에 신승철 전 경제통계국 국민계정부장, 인천본부장에 김규수 전 인사경영국 준법관리인, 경기본부장에 공철 전 한국금융연구원 파견, 경남본부장에 신현열 전 국방대학교 파견, 울산본부장에 배용주 전 금융감독원 파견 등이 발령을 받았다.

1급 승진자로는 오랜 기간 담당 분야에서 전문성을 발휘한 9명이 선정됐다. 마남진 기획협력국 경영전략팀장, 김제현 비서실장, 이민규 금융안정국 안정총괄팀장, 박종우 통화정책국 정책총괄팀장, 권태용 금융시장국 시장총괄팀장, 채희권 국제국 국제총괄팀장, 김기훈 외자운용원 운용지원부장, 이승환 경제연구원 국제경제연구실장, 정경두 감사실 감사기획팀장 등이다.

2급 이하 승진자는 정책, 경영관리, 현업 등의 부서에서 전문성과 업무실적을 인정받은 직원을 고르게 선정했다.

한편 승진자 78명 중 여성은 21명으로 여성 비중은 26.9%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2022 제 12회 글로벌 헬스케어포럼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