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미술품 세금 정보 시작으로 가상자산, 해외 부동산 등 고객 눈높이 세제정보 제공

[사진=NH투자증권 제공]


NH투자증권(대표 정영채)이 고객들의 세금 관련 궁금점을 해소하기 위해 '월간(月刊) 세금백과'를 제공한다고 24일 밝혔다. 월간 세금백과는 투자 문화 변화에 발맞춰 고객들에게 세금에 관한 정보들을 제공한다.
 
1월 세금백과에서는 미술품 관련 세금을 다룬다. 미술품 취득부터 처분까지 발생하는 세금 전반에 관해 다룬다. 생소하던 미술품 세금을 투자자 눈높이에서 쉽게 다룬 것이 특징으로, 작품의 양도가액에 따라 달라지는 과세기준에 대해 쉽게 풀어냈다. 투자자들이 쉽게 갖는 궁금증에 대해서도 Q&A 형식으로 풀어냈다. 또한 최근 투자자들의 관심을 받는 NFT(대체불가토큰) 미술품에 대한 정보도 실려있다.
 
월간 세금백과는 매달 셋째 주 수요일에 발간되는 시리즈물로, 가상자산부터 해외 부동산까지 다양한 주제들을 다룰 예정이다. △2월 스톡옵션 △3월 비거주자 △4월 가상자산 △5월 주택임대 △6월 건강보험 △7월 해외부동산을 주제로 세금 내용을 다룰 계획이다. 고객들이 궁금증을 가질만한 내용을 추려 주제로 삼았다.
 
해당 자료들은 NH투자증권 WM지원부 세무팀이 세법과 해석사례를 반영해 제작했으며 발간 당시 세법을 기준으로 다양한 사례를 적용해 쉽게 풀어냈다. 향후 NH투자증권 월간 세금백과는 책자로 발간되어 고객들에게 제공될 예정이다.
 
NH투자증권 관계자는 “투자문화 변화에 발맞춰 세금에 대한 막연함을 해소할 수 있도록 발간됐다”며 “앞으로 더욱 다양한 주제로 고객들이 필요로 하는 내용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주코피아] 뉴스레터 구독이벤트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