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 후보, 23일 매타버스 타고 수원 방문...6가지 맞춤형 공약 발표
  • 신분당선 구운역 신설·동수원IC 진출입로 입체화·특례시 완성 등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가 23일 경기도 수원시 매산로테마거리에서 열린 '매타버스 수원 민심 속으로' 행사에서 연설을 마치고 지지자들에게 두 손을 들어 인사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는 23일 수원을 찾아 수원 매산로 테마거리에서 시민들과 만나 수원 군공항 이전 마무리 등 수원 맞춤형 공약을 발표하면서 지지를 호소했다.
 
이 후보는 이날 “수원은 경기도청이 자리한 경기도의 중심이자 경제, 문화, 사회, 역사, 교통의 중심지이며 올해 특례시로 지정돼 특별한 발전이 기대되는 곳이다”며 “하지만 동수원과 서수원의 균형 발전 과제를 안고 있고 자족도시의 기능을 한층 더 강화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이 후보는 이어 “수원시의 상징인 수원화성 주변도 획기적으로 개선해야 한다”며 “사람이 반가운 도시, 살기 좋은 행복한 수원시를 만들기 위해 이재명이 수원시민에게 여섯 가지 약속한다”고 말했다.
 
이 후보는 우선 “수원시 중심에 위치한 군 공항으로 인해 수원시민들은 재산권을 제약받고 소음으로 피해를 받고 있다는 점을 잘 알고 있다”고 언급한뒤 이재명과 민주당이 수원군공항 이전을 원만하게 추진해 군공항 부지에 K-실리콘밸리 조성을 지원해 수원의 새로운 먹거리로 창출하겠다“며 '수원 군공항 이전 마무리' 공약을 제시했다.

이 후보는 또 ”만석공원을 수원의 역사와 문화가 살아 숨 쉬는 곳이 되도록 돕겠다“며 ”만석공원이 역사를 담은 체험학습형 공원, 지역 커뮤니티 공간 등 복합적인 공원으로 재탄생할 수 있게 하겠다“고 했다.
 

이재명 후보의 수원 맞춤형 공약 [사진=이재명 캠프 제공]

이 후보는 그러면서 ”수원 R&D 사이언스 파크 조성사업을 지원해 서수원 발전의 교두보를 마련하겠다"면서 "광교 테크노밸리-아주대 의과대학-삼성전자와 연계한 수원 R&D 사이언스파크 조성사업을 지원해 경기도의 첨단산업 벨트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이 후보는 또 서수원 발전을 위해 "신분당선 연장선 구운역 신설도 검토하는 등 수원시민께 편리한 교통서비스를 제공하고 지역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교통대책이 만들어지도록 각별히 챙기겠다"고 약속했다.
 
이 후보는 이와 함께 ”화성행궁 앞에 대형 지하 공영주차장 조성을 지원해 반복되는 주차난을 종식시키고 동수원IC 진·출입로 입체화을 추진해 만성적으로 교통체증에 시달리는 동수원IC의 교통문제를 해결하겠다“고 거듭 강조했다. 
 
이 후보는 끝으로 ”수원시는 전국에서 제일 큰 기초자치단체지만 현재 4개 행정구역과 5개 선거구가 일치하지 않아 주민들은 혼란스럽고 행정서비스도 부족하다“면서 ”자연지리성, 인구형평성, 행정효율성을 고려해 분구를 추진, 수원특례시를 완성하겠다“고 다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2022 제 12회 글로벌 헬스케어포럼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