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동국생명과학]

동국생명과학은 AI(인공지능) 기업 루닛과 협력을 통한 영상진단솔루션 강화를 통해 영상의학 소프트웨어 시장을 집중 공략하겠다고 21일 밝혔다.

앞서 2018년 동국생명과학은 루닛과 영상진단 솔루션 ‘루닛 인사이트’의 국내 유통 및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

이에 따라 양사는 심포지엄 개최, 서비스 인프라 구축 등 루닛 인사이트의 국내 보급 확대에 집중해 왔다.

동국생명과학에서 집중하는 루닛의 AI 제품은 흉부 X-ray 영상을 분석하는 ‘루닛 인사이트 CXR’, 유방촬영술 영상에서 유방암 소견을 검출하는 ‘루닛 인사이트 MMG’다.

동국생명과학 관계자는 “엑스레이에 이어 3차원 CT도 AI로 병변을 검출하는 신제품이 올해 출시되면 의료현장에 적용되는 AI의 범위가 넓어질 것으로 기대된다”며 “향후 영상의학에 차별화된 이동형 진단장비부터 AI 소프트웨어까지 아우르는 디지털 헬스케어 전문기업으로 자리매김하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