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월 13일~2월 28일까지 진행...'한국 미용' 특별 주제·할인 혜택 등 강화

2022 코리아그랜드세일 이미지[사진=문화체육관광부]

방한 관광 비수기인 겨울철 관광 소비 촉진을 위해 지난 2011년부터 개최해온 외국인 관광객 대상 쇼핑 관광 축제 ‘2022 코리아그랜드세일(Korea Grand Sale)’이 13일 개막했다. 오는 2월 28일까지 진행될 이번 코리아그랜드세일은 코로나19 시국을 고려해 온라인 홍보에 중점을 뒀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황희)와 (재)한국방문위원회에 따르면, 올해는 코로나19로 외국인들의 한국 방문이 어려운 상황이지만 쇼핑관광 목적지 한국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을 유도하기 위해 온라인을 중심으로 진행한다. 특히 ‘K-뷰티(한국 미용)’를 특별 주제로 선정해 인기 한국미용 상품을 소개하고 다양한 혜택을 제공한다.

‘2022 코리아그랜드세일’은 13일 오후 2시 ‘케이-뷰티 쇼’로 막을 올렸다. 방한 관광의 상징적 장소인 명동에서 주한 외국인 인플루언서들과 함께 한국미용 체험 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오후 5시에는 국내외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는 케이팝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와 인기 방송 프로그램 ‘스트릿우먼파이터’의 ‘라치카’ 등 축하공연을 한국방문위원회 유튜브 채널에서 생중계했다. 

문체부와 방문위는 이번 코리아그랜드세일 기간 ‘케이 뷰티 특별 할인전’을 기획했다. ‘지(G)마켓 글로벌’, ‘글로벌 11번가’ 등 세계적인 전자상거래 플랫폼을 통해 인기 한국미용 상품을 할인 판매하고, 다양한 혜택을 담은 실시간 소통 판매(라이브 커머스)를 진행한다. 

국내 주요 면세점에서는 구매 금액별 적립금을 제공해 외국인 소비를 촉진하고, 국내 40여개 중소 미용 브랜드에서는 코리아그랜드세일 온라인 플랫폼을 통해 다양한 혜택을 제공한다. 

 ‘한국관광상품 사전구매 할인전’도 준비했다. 코로나19 종식 후 여행 목적지로 한국을 최우선으로 선택할 수 있도록 하겠다는 목적에서다.

할인전에서는 한국 관광상품 선구매 외국인을 대상으로 △해외발 한국행 노선 항공권 할인 △숙박 최대 80% 할인 △300여개 식음료 매장 최대 20% 할인 등의 혜택을 제공한다.

이외에 온라인으로 한국 쇼핑 문화관광을 간접 체험할 기회를 마련했다. 한식과 한국어, 한국공예 등 한국 문화체험 동영상 강의를 할인가에 제공하고 한국의 쇼핑 흐름(트렌드)과 각 지역의 특색 있는 쇼핑관광 이야기를 담은 웹진도 코리아그랜드세일 통합 누리집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주한 외국인 인플루언서 4명이 각각 코리아그랜드세일을 체험하고 안전하게 한국여행을 즐긴 모습을 브이로그 영상으로 제작해 온라인으로 전 세계에 송출한다. 

14일에는 미국인 유명 유튜브 크리에이터 ‘데이브(Dave)’의 영상 공개를 시작으로 한국방문위원회 누리소통망 등을 통해 총 4편을 볼 수 있다.

‘2022 코리아그랜드세일’ 관련 내용은 코리아그랜드세일 통합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코리아그랜드세일참여 희망 기업은 행사 종료 전까지 참여기업 모집 페이지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코리아그랜드세일’을 통해 쇼핑 관광지로서의 한국을 전 세계에 널리 알리고 한국 여행에 대한 기대감을 높여 코로나 종식 이후 더 많은 외국인 관광객이 한국을 방문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중 문화교류 흔적 찾기 사진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