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재학 기간 학비, 기숙사비 등 전액 지원…자사 취업 100% 보장
LG디스플레이가 국내 최초 채용 연계형 디스플레이 계약학과 설립으로 차세대 디스플레이 분야 융합 인재 육성에 나섰다.

LG디스플레이는 지난 7일 연세대학교와 연세대 신촌캠퍼스에서 ‘디스플레이융합공학과’ 설립에 관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8일 밝혔다. 행사에는 정호영 LG디스플레이 사장, 윤수영 최고기술책임자(CTO·부사장), 송상호 최고인사책임자(CHO·전무)와 서승환 연세대학교 총장, 명재민 공과대학장, 성태윤 교무처장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오는 2023학년도부터 공과대학 내 정원 30명 규모의 디스플레이융합공학과를 신설해 신입생을 모집할 예정이다. 신설학과는 디스플레이 산업과 관련된 전자, 전기, 물리, 화학, 재료 등 전 기술 영역에 걸친 특화 커리큘럼을 구성해 업계 최고 수준의 디스플레이 인재를 전문적이고 체계적으로 양성한다.

또 LG디스플레이는 재학 기간 학비와 기숙사비 전액을 비롯해 학비 보조금을 별도 지원하고, 졸업 후 LG디스플레이 취업을 100% 보장한다.

디스플레이 산업은 향후 차세대 기술혁신과 다양한 산업 분야에 접목이 가능한 신개념 제품을 개발하기 위한 융합형 인재에 대한 수요가 갈수록 높아지고 있다. 이번 학과 신설을 통해 OLED(유기발광다이오드)를 포함해 차세대 디스플레이 사업경쟁력 강화에 필요한 핵심 인재를 더욱 체계적으로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정호영 사장은 “디스플레이 산업은 차세대 기술혁신뿐만 아니라 기존 가전, IT 이외에 교통, 건축 등 다양한 산업 분야와의 협업을 통해 새로운 시장을 창출해 나가야 한다”며 “이번에 개설하는 디스플레이융합공학과는 이를 위한 미래 핵심 인재를 체계적으로 육성해 나가는 중요한 프로그램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LG디스플레이와 연세대학교는 이번 협약에 이어 향후 디스플레이 분야 석·박사급 전문가 육성을 위한 협력 방안도 추가로 협의할 예정이다.
 

지난 7일 연세대학교 신촌캠퍼스에서 (왼쪽부터)정호영 LG디스플레이 사장과 서승환 연세대 총장이 ‘디스플레이융합공학과’ 설립에 관한 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사진=LG디스플레이]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