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3대 전략·9대 추진과제 구성...수요자별 지원방안 마련
  • 400억 규모 청년기업 특화펀드 조성...스타트업 지원

[사진=과기정통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관계부처는 합동으로 2일 ‘디지털 대전환 시대의 청년 지원정책’을 발표했다. 정부는 총 15차례에 걸쳐 119명의 청년들과 토론해 이번 지원정책을 마련했다.
 
이날 과기정통부는 “디지털 대전환 시대에 청년들이 더 많이 도전해 더 크게 성장하고, 더 넓은 세계로 도약하도록 청년 지원정책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지원정책은 3대 전략 분야 9대 추진과제로 구성됐다.
 
3대 전략은 △튼튼한 도전기반 조성 △더 큰 성장무대 제공 △세계를 향한 도약의 발판 마련 등이다. 수요자별 지원방안도 마련했다. 우선 경제활동을 준비하는 시기인 학생과 취업준비생을 대상으로 구직사이트에 대한 데이터 이용료를 면제하기로 했다.
 
개발자·기획자·1인 미디어 창작자 등 디지털 분야 다양한 직종 선배들이 교육과정을 설계하고 취업·창업 멘토링을 진행하기로 했다. 국제기구 디지털 의제 논의 등 글로벌 청년 프로그램 참여도 지원한다.
 
디지털 전공자 대상으로는 출연연·스타트업 인턴십(3000명)과 글로벌 인턴십·교육(280명)을 제공한다. 내년부터 청년 인턴 채용 시 기업에 기술료 감면 등 인센티브를 제공한다. 디지털 비전공자를 위해선 디지털 배움터 내 디지털 전환 교육과정을 확대한다.
 
청년 활동가나 소상공인을 위한 정책도 마련했다. 온라인 홍보·빅데이터·인공지능 활용교육 등 디지털 전환 교육을 실시하고, 지역현안 해결을 위한 클라우드 기반 디지털 솔루션 도입과 실증을 지원한다.
 
TV홈쇼핑 입점 시 판매수수료 경감, 라이브커머스 입점도 지원한다. 우체국 계약소포 요금 할인 혜택도 제공한다. 이는 창구요금 대비 최대 28% 할인된다.
 
과기정통부는 1인 미디어·메타버스 등 청년들이 선호하는 신산업을 적극 육성 중인 가운데 청년 창작자를 위한 제작 인프라와 교육 프로그램을 확대한다. 실제 한 30대 남성은 “좋은 아이디어는 많은데, 제작할 수 있는 인프라를 확보하기가 어렵다”고 토로하기도 했다.
 
과기정통부는 내년부터 현지화 재제작 등 해외진출 지원을 촉진하고 국내 앱마켓 기업과 연계해 K-콘텐츠 글로벌 도전 기회를 확대할 방침이다. 라이브커머스 창작자와 중소기업 간 매칭도 진행한다.
 
그간 업무량 대비 낮은 인건비와 연구비로 인해 연구에 몰입하기 어렵다는 고충을 토로한 청년 연구자를 위한 방안도 마련했다. 청년 전임교원 대상 생애 첫 연구 지원을 확대한다. 또 우수 집단연구 지원 시 신진 연구자 참여를 의무화하도록 했다.
 
육아와 업무를 병행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고 신산업 분야 여성 연구자 교육도 추진한다. 과기정통부는 최근 재직자 대상 재교육 과정도 개설·운영 중인 가운데 지역 인재와 프리랜서 등 사각지대에 놓인 소프트웨어(SW) 개발자도 돕는다.
 
SW 개발자 커뮤니티 대상 클라우드 자원, 모임공간, 홍보·컨퍼런스 비용 등을 지원키로 했다. 또 대학생·재직자 위주 디지털 역량 향상 프로그램을 프리랜서 개발자도 참여할 수 있도록 개방한다. 예를 들어 해외 대학 단기 집중교육과정에 비학위·프리랜서 개발자도 참여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다.
 
스타트업에 종사하는 청년도 지원한다. 우선 400억원 규모의 청년기업 특화펀드를 조성한다. 디지털 기업인들의 ‘디지털 청년동행 키다리아저씨 재단’을 설립해 민·관 협력 지원체계도 구축한다.
 
청년 임대주택이나 지역 청년 활동 지원시설에 5G 28GHz, 공공와이파이, 초고속(100Mbps급) 인터넷망 등 최첨단 통신망을 우선 구축한다.
 
조경식 과기정통부 제2차관은 “청년들의 도전과 성장의 발판을 만드는 것은 우리 사회가 합심해 지속해야 하는 시대적 과제”라며 “과기정통부는 앞으로도 민간기업·관계부처와 협업해 청년들의 목소리에 계속 귀를 기울이면서 정책과제를 착실히 이행하겠다”고 밝혔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