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나이스신용평가, 등급전망 A-/안정적(Stable)에서 A-/긍정적(Positive)으로 변경
 

[사진=KTB투자증권 제공]


KTB투자증권(대표이사 이창근)은 기업신용등급에 대한 전망이 A-/안정적(Stable)에서 A-/긍정적(Positive)으로 변경됐다고 1일 밝혔다.
 
KTB투자증권에 따르면 이날 나이스신용평가는 신용평가등급 공시를 통해 우수한 수익성이 지속되고 자본완충력이 확대되어 재무안정성이 개선되고 있는 점을 고려해 KTB투자증권의 등급전망을 변경했다고 설명했다.
 
위탁매매와 투자은행(IB), 주식운용 및 파생상품 관련 자기자본투자(PI)부문 등 전반적인 사업부문 실적이 개선됐다. 특히 2021년에는 KTB네트워크의 배당금 수익과 프리(Pre)-IPO를 통한 구주매출로 관계회사 처분이익이 1177억원 발생하며 우수한 수익성을 시현했다.
 
또한 2020년부터 상환전환우선주를 소각하며 누적 미지급 배당금 부담을 줄여왔다. 지난 9월 이후 총 950억원의 후순위채 발행을 통해 자본적정성 지표도 개선했다.
 
자산건전성 또한 우수하다는 평가다. 건전성 분류대상 자산 중 고정이하 비중이 올해 9월말 기준 0.7%로 낮은 수준이고, 순요주의이하 자산비중도 0.0%가 지속되고 있다.
 
KTB투자증권은 유진에스비홀딩스(유진저축은행) 지분취득 완료에 따른 후속 작업과 KTB네트워크 상장으로 인한 연결 기준 자본확대 등 주요 이슈를 체계적으로 관리해 신용등급 상향에 매진할 계획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