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케이뱅크 제공]

케이뱅크가 스폰서로 참가한 그룹 야구단 'kt wiz'의 창단 첫 한국시리즈 우승을 기념해 정기예금 특별 금리 이벤트를 진행한다.

23일 케이뱅크에 따르면 총 2021억원 한도가 소진될 때까지 케이뱅크의 정기예금 '코드K정기예금'  1년 만기 상품에 연 2.1%(세전 기준) 금리가 적용된다.

이벤트 금리는 kt wiz가 사상 첫 한국시리즈를 우승한 역사적인 해인 2021년을 기리기 위해 연 2.1%로 정했다. 이벤트 한도 역시 kt wiz의 한국시리즈 우승연도를 기념하기 위해 2021억원으로 마련됐다.

은행연합회 기준 은행권 정기예금 상품의 금리가 연 0.50%~1.82%(22일 기준)인 점을 감안하면 정기예금으로는 은행권 최고 수준이다.

 케이뱅크 고객 누구나 케이뱅크 앱 또는 케이뱅크 홈페이지를 통해 코드K정기예금에 가입하면 자동으로 이벤트 금리를 적용 받을 수 있다.

한편 kt wiz는 경기도 수원시를 연고로 하는 프로야구 구단으로 지난 2013년 설립됐다. 창단 8년 만인 올해 처음으로 정규리그 1위를 차지한 데 이어 7전 4선승제로 치러지는 한국시리즈에서 첫 경기를 시작으로 내리 4연승을 거두며 한국 시리즈까지 석권했다.

케이뱅크 관계자는 "스폰서십을 맺은 kt wiz의 우승으로 케이뱅크 고객에게 혜택을 드릴 수 있는 기회를 갖게 돼 기쁘다"며 "고객들의 적극적인 관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중 문화교류 흔적 찾기 사진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