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업무협약 연장 등 토의

세종대와 해군이 지난달 19일 함께 진행한 '군사학과 운영협의회' 후속 회의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세종대 제공]


세종대는 해군과 함께 '군사학과 운영협의회' 후속 회의를 지난달 19일 진행했다.

이번 회의에서는 해군과 세종대 군사학과 간 현안, 2019년 체결한 연구 협력 업무협약(MOU)의 개정 방안을 논의했다. 두 기관은 이번 군사학과 현안 토의를 통해 △국방시스템공학과 해군 체험 훈련 △연안 실습의 교육과정 체계화 △해군본부 홈페이지 개선 △해군 미디어 콘텐츠 '물결'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또한 군사학과 신입생 선발 절차 문구를 수정하고 업무협약 연장 등도 논의했다.

배덕효 세종대 총장은 "우리나라 해군은 다른 나라의 해군과 비교해도 손색이 없을 정도로 강력하다"며 "세종대와 해군은 이번 토의를 바탕으로 우수한 장교를 양성하고 무기체계 발전을 위해 상호협력해 나가기로 했다"고 밝혔다.

세종대 국방시스템공학과는 2012년 신설됐다. 해군 장학금을 지원받아 첨단화돼가는 국방 무기체계 개발과 운용을 위한 공학적 전문 지식, 덕성을 겸비한 해군 기술 장교 양성을 위한 교육과정을 제공하고 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중 문화교류 흔적 찾기 사진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