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코로나19 백신 접종 완료율이 오늘 70%를 넘어설 것으로 전망된다. 현실화되면 정부 방역체계의 ‘위드코로나(코로나19와 함께 살기) 전환’을 위한 목표치(70%)에 도달하게 된다.

23일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추진단)에 따르면 코로나19 백신을 권고 횟수대로 모두 맞아 접종완료자가 된 사람은 이날 0시 기준으로 누적 3563만50명이다.

우리나라 인구(작년 12월 기준 5134만9116명) 대비 접종 완료율은 69.4%이고, 18세 이상 성인 대상 접종 완료율은 80.7%로 처음으로 80%를 넘었다.

접종 완료율은 정부가 ‘단계적 일상회복 전환’ 기준으로 제시한 70%(3594만4381명)에 근접했다. 70% 도달에 필요한 추가 접종 완료자는 31만4331명이다.

김부겸 국무총리는 전날 일상회복지원위원회 모두발언에서 “이르면 내일(23일) 백신접종 완료율이 전 국민의 70%를 넘어서게 될 것으로 예상한다”며 “단계적 일상회복의 출발점에 서서히 다가서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

전날 신규로 접종을 완료한 사람은 62만1014명이다. 백신 종류별로 보면 화이자가 37만3363명, 모더나 23만6893명, 아스트라제네카(AZ) 9269명이다.

백신별 누적 접종 완료자는 화이자 1930만3805명, AZ 1092만4039명(교차 접종 173만3895명 포함), 모더나 392만5881명, 얀센 147만6325명이다.
 

23일 오전 서울 관악구민종합체육센터에 마련된 코로나19 백신 접종센터를 찾은 시민이 백신 접종을 받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